http://www.radiogfm.net/news/14769
발행일: 2018/12/31 19:42:49  박현숙기자
관악구, 관악클린센터 현대화 ‘관악.동작 공동 자원 순환센터 건립’ 협약 체결

관악구가 지난 18일 동작구 및 동작구 주민대책위원회와 ‘(가칭)관악.동작 공동 자원 순환센터 건립을 위한 기본 협약을 체결했다.

 

현재 보라매 인근에 관악클린센터로 운영되고 있는 쓰레기 집하장을 현대화 시설로 변화시켜, 그간 인근 주민들의 소음.악취로 얽혀 있는 불편을 해결할 수 있게 됐다.

 

관악클린센터는 1990년 남현동에서 현재 위치로 이전해 30년 가까이 된 낡은 시설로서 2014년부터 동작구 주민대책위원회에서 지속적으로 이전을 요구해왔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지난 9월 대체부지 확보와 재정문제로 진행되지 못한 현대화 시설 건립에 대해 보라매공원 지하로 시설 건립을 제안해왔다. 동작구도 이를 수용해, 동작구 주민대책위원회와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번 기본 협약서에는 정부 및 서울시에 기술적.재정적 지원 요청 등에 대하여 공동 대응하고 각 기관은 공공자원순환센터 건립을 위해 자체 재원을 확보하며 동작구는 입지 자치구로 대표성이 있으며 관악구는 직송체계의 단계적 추진과 지속적인 환경개선사업을 실행하기로 했다.

 

관악.동작 공동 자원순환센터의 시설규모는 연면적 45,000(지하3)에 사업비로 대략 1,400억 원이 소요될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향후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을 수립해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구는 폐기물종합처리장 건립 기금으로 2019년도에 55억 원을 확보하고 2023년까지 200억 원을 조성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이번 협약은 민-관 협치와 상생으로 자치구간 숙원사업을 해결하는 모범적 사례라며 민선 7기 구정운영의 핵심가치인 포용과 협치를 통해 더불어 살기 좋은 관악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박현숙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