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2177
발행일: 2024/04/23 18:21:47  김우신
[생방송 가요톡톡-수] 유강산의 아내를 향한 사랑의 세레나데 "내사랑 함께 한다면 언제 어디서든 '딱좋아' "

김시아&정하영의 생방송 가요톡톡(2024.04.17.)

- 시간 : 오후 12~2시 생방송

- 진행 : 김시아&정하영

- 초대가수 : 유강산


 

노래 < 딱좋아 >로 활동 중인 진홍주가 수요일 가요톡톡 2부 게스트로 출연했다.

 

지금이 딱좋아~ 이대로 딱좋아~” 노래 첫 소절을 우렁차게 부른 유강산은 딱좋아로 활동하고 있는 유강산입니다. ”라며 인상 깊은 첫 인사를 전했다.

  
[이미지 클릭]

킥복싱 관장을 하고 있는 유강산은 수원에서 코리아 킥복싱 아카데미를 34년째 운영중이다.

 

유강산은 본업에 대해 코로나 시기를 거쳐오다 보니 타격을 많이 받으면서 여러모로 힘든 시기를 겪었다고 고충을 털어놨다.

 

이에 김시아 DJ저 역시 코로나 여파로 힘든 일을 겪었다, 그 시기 힘든 일을 겪었던 분들이 굉장히 많은데 그래도 함께 파이팅 한번 힘차게 외치고 시작하자”라며 격려하자, 유강산은 킥복싱 관장답게 우렁찬 목소리로 주먹을 쥐고 힘차게 파이팅을 외쳤다.

 
[이미지 클릭]


타이틀곡 <딱좋아>는 유강산이 직접 작사작곡한 노래다. 힘든 코로나 시기, 늘 뒤에서 묵묵히 지지해주고 응원해준 아내를 위해 직접 만든 노래다.


지금이 딱좋아 이대로 딱좋아

내 모든 걸 잊는다 해도

지금이 딱좋아 이대로 딱좋아

내 사랑 함께 한다면

 

지난 세월 아픈 상처 어루만지며

괜찮다 웃음지며 아무 말 없이

나 하나만 믿어주고 따라온 당신

그런 사랑 내겐 딱좋아

지금이 딱좋아 이대로 딱좋아

내 모든 걸 잊는다 해도

지금이 딱좋아 이대로 딱좋아

내 사랑 함께 한다면


- 딱 좋아 중-

  
[이미지 클릭]
 

아내에 대해 유강산은 내가 앞으로 전진할 때 아내는 늘 내 앞에 있는 장애물들을 거둬주는 역할을 해준다.”라며 아내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다시 태어나도 다시 아내와 결혼하고 싶다고 말해 로맨틱한 감동을 선사했다.


[이미지 클릭]
 

노래를 들은 DJ들은 역시 파이팅 넘치는 노래다. 노래 가사를 들으니 아내가 얼마나 든든한 존재인지 더 알 수 있을 것 같다며 호응했다.


이어 이 노래를 들은 아내의 반응이 궁금하다고 말하자, 유강산은 이 노래를 완성하고 아내에게 들려주기 위해 자는 아내를 깨워 들려줬는데 아내가 노래를 듣고 울더라라며 당시 분위기를 전해 듣는 이들로 하여금 가슴 찡하게 만들었다.


이날 보이는 라디오 실시간 댓글에는 유강산님 응원합니다.” “유강산 파이팅을 외치며 유강산을 열렬히 응원했다특히 댓글에 참여한 가수 나영웅의 응원 댓글이 눈길을 끌었다.

  
[이미지 클릭]


나영웅 가수와의 인연에 대해 유강산은 나영웅 가수님은 킥복싱 랭킹1위 출신으로 운동 선배이시기도 하다. 오디션을 3번 봤는데 금전적인 문제로 포기한 상태에서 선배님을 찾아갔다


개인사정을 이야기 하니 나영웅 선배가 곡을 두 곡 줄테니 일단 데뷔를 해보라고 권하며 찍었어’, ‘주루륵두 곡을 작사,작곡 해주셨다. 그래서 트로트 데뷔를 하게 됐다라며 나영웅 가수와의 깊은 인연을 전했다.

 

이에 DJ들은 역시 운동선수들이 외모는 조금 강하고 무섭게 생겼지만, 의리가 있고 정이 많다”라며 엄지를 치켜 세웠다.

  
[이미지 클릭]
 


방송을 마치며 유강산은 네 번째 출연인데 올 때마다 내 집처럼 편안하고 좋다. 지난해에도 딱좋아로 많은 사랑을 받았는데 올해도 많은 사랑 부탁 드린다.” 라며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김시아&정하영의 생방송 가요톡톡(2024.4.17.) ‘유강산편은 관악 라디오 FM , 팟빵을 통해 다시 들을 수 있고 페이스북 관악 FM 페이지를 통해 보이는 라디오로 다시보기 할 수 있다.

 

 


김우신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신문링크
관악뉴스링크
관악뿌리재단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