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6405
발행일: 2020/03/20 19:33:27  김우신기자
[장수애의 추억의음악다방] 70년대 고교얄개 톱스타, 이승현이 떴다.

 
[스튜디오]관악FM 추억의 음악다방 DJ 장수애
 

326일 오후 2시 장수애가 진행하는 목요일 추억의 음악다방에는 70년대 고교얄개 톱스타 이승현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추억의 음악다방 <수애의 사랑방손님> 코너에서는 7080세대들의 어린시절 하이틴스타였던 고교얄개 이승현이 사랑방 손님으로 등장한다.

 
[스튜디오 앞]영화배우 이승현, DJ장수애
  

추억의 음악다방은 추억이 담긴 7080시절 음악을 찾아 들어보는 프로그램으로 이승현은 이날 방송에서 라이오넬리치의 honesty, Say you Say me에 이어 76년 고교얄개 영화에 삽입된 번안곡 토니올랜드의 Tie a Yellow ribbon roung the ole oak tree 등을 소개하며 음악에 얽힌 이야기들을 풀어낸다.

 

이승현은 고교얄개 이후로 얄개행진곡, 대학얄개 등 하이틴 영화 20여 편에 출연한 바 있으며 이후 2008년 노래잘 될거야로 잠시 음악 활동을 하기도 했다.

 

방송에서는 이승현의 목소리로 부른그대로 그렇게’,‘한동안 뜸했었지리메이크 곡을 들어 볼 수 있다.

 
[생방송 중]DJ 장수애, 영화배우 이승현이 토크를 나누고 있다.
  

영화인의 꿈을 버리지 않고 있다는 이승현은계속 영화 감독의 꿈을 간직하고 있었다. 올해 안으로는 재미있는 영화를 만들어서 기억해주는 많은 분들에게 선물의 보따리를 풀어드릴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어이승현에게 있어 영화란 삶이란 무엇이냐라는 DJ 장수애의 질문에 "영화 자체가 나에게는 삶이 될 수 있다. 여섯 살 코흘리개 때 데뷔해 자라온 과정이나 모든 삶이 카메라 앞에 서서 한 것이 전부 저의 삶이자 인생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하루하루 살아가는데 감사하면서 살아가는 것이 행복이다. 열심히 재미있는 영화 만들어서 선물로 보답해드리고 싶다고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추억의 음악다방 게스트이승현 편326일 목요일 오후 2시 주파수 100.3Mhz, 관악FM 앱을 통해 청취할 수 있고, 페이스북 관악 FM을 통해 다시 보기 할 수 있다.

 
[관악FM]영화배우 이승현, DJ장수애가 인터뷰를 나누는 중이다
  

한편 이날 추억의 음악다방 녹음 현장에는 TV조선 마이웨이에서 이승현이 라디오프로그램에 출연한 영상을 담았다. DJ장수애와 영화배우 이승현이 함께 하는 모습은 41일 저녁 10시 방송되는 마이웨이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우신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