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5873
발행일: 2019/11/18 19:21:59  김우신기자
관악구,'위기가구 없는 관악구 만들기'대안 모색하는 열린 토론회 개최

관악구가 22일 금요일 오후 2, 구청 8층 대강당에서 민·관 열린 토론회를 우리의 이웃인 위기 가구를 어떻게 발견하고, 살필 것인가?’라는 주제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민·관이 함께 복지 위기 가구 없는 관악구를 만들기 위한 대안과 정책 방향을 찾고, 이웃에 대한 자발적 관심과 협력을 강화하고자 하는 뜻에서 마련됐다.

 

토론은 동 주민 발굴단 및 위기 가구 발굴 관련 기관 등 약 250여 명이 모여 오후 2시부터 약 3시간가량 진행된다.

 

먼저 21개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들의 활동을 담은 영상을 통해 각 동에서 진행 중인 사업을 소개하고, 고독사 예방을 위해 올해 5월부터 활동한 이웃살피미들의 활동 내용과 성과 공유로 토론회가 시작된다.

 

이후 각 민·관 단체의 대표들이 관악구 복지안전망 현황 서울생활 실태조사를 통해 본 비수급 빈곤의 원인 위기 가구 발굴을 위한 민관워크숍 제안결과 관악구 복지안전망 구축을 위한 시민사회 정책제안 등에 대한 발제가 이루어지고 그 주제에 대해 열린 토론이 진행된다.

                       

토론 진행 방법도 기존의 일방적인 강의 형식이나 형식적인 토론을 벗어나 직접 참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토론은 미리 모집한 참여자들을 12개 테이블에 나누어 원탁회의 형식으로 진행되며, 원활한 진행을 위해 원탁 당 1인의 퍼실리테이터를 배치하여 주제에 맞게 자유로운 토론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토론 외 객석 참여자들 역시 스케치북을 활용하여 주제에 대한 본인의 의견을 작성하여 표출하거나, 카카오톡 오픈 채팅방을 통해 익명으로 의견을 작성하는 등 실시간으로 토론에 참여할 수 있다.

 

토론회 관련 자세한 문의는 관악구청 복지정책과(02-879-5900)로 하면 된다.

  

 

 

 

 

 

 



김우신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