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5842
발행일: 2019/11/07 17:46:15  김우신기자
관악구, 서경덕 교수와 함께하는 ‘한국의 역사와문화, 아픔에서 희망으로’ 인문학 강연

  

관악구가 오는 26(), 3.1 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및 광복 74주년을 기념해 한국의 역사와 문화, 아픔에서 희망으로를 주제로 인문학 강연을 개최한다고 소개했다.

           

이번 강연은 역사적인 해의 가치를 되새기고 우리 역사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일본의 역사 왜곡에 당당히 맞설 수 있는 역사의식 함양에 대한 주민의 요구를 반영해 마련 됐다.

                 

강연은 26일 오후 7시부터 구청 8층 대강당에서 진행되며, 전 세계에서 한국의 문화와 역사를 널리 알리고 있는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출강한다.

     

서경덕 교수와 함께 일본의 역사왜곡 지속적인 독도영유권 주장 등의 관한 이슈를 살펴보며, 자주국가 국민으로서 자긍심을 갖고 독립유공자와 순국선열들에 대한 감사와 나라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생각할 시간 등이 마련될 예정이다.

 

또한, 주민들이 인문학 프로그램을 조금 더 쉽고 친근하게 접할 수 있도록 영화배우 이새윤의 사회와 함께 인디밴드 고양이 용사의 음악공연과 작곡가 겸 가수 김현성의 독도 찬가 공연 등 문화예술 공연도 준비된다.  


이번 인문학 강좌는 관악구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관악구 홈페이지(http://www.gwanak.go.kr)를 통해 선착순 500명을 신청받고 있다.

 

한국의 역사와 문화, 아픔에서 희망으로인문학 강연과 관련된 더 자세한 문의는 관악구 인문학지원센터(02-879-5695)로 하면 된다.



김우신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