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9958
발행일: 2015/02/25 12:25:01  박현숙시민기자
‘기후변화 프로젝트 수출상담회’ 개최, 친환경기술 한국기업 수출길 열려!

서울시가 이클레이 세계도시 기후환경총회개최 기간(4.8~4.12) 동안 서울을 방문하는 해외도시들과 주목받는 친환경.녹색기술을 가진 국내 기업 간 기후변화 프로젝트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

 

서울시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와 함께 해외 바이어를 초청해 진행하는 기후변화 프로젝트 수출 상담회에 참가할 기업을 227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상담회는 2015 이클레이 세계도시 기후환경총회 개최를 계기로 성장산업으로 주목받는 친환경.녹색산업의 해외판로 확대를 위해 마련됐다.

 

수출상담 분야는 에너지 효율, 폐기물 처리, 대기관리, 물처리 등 환경산업 전 분야를 아우르며, 참가 기업에게는 통역지원, 발주처 상담주선 등 바이어와 1:1 상담 기회를 제공한다.

 

, 수출상담회 당일에는 기후변화 포럼(KOTRA 주관)을 개최하며, 해외발주처에서 직접 설명회를 개최하는 방식으로 세계 환경시장 동향과 우리 기업의 해외진출 전략에 대해 현지 상황을 생생하게 전달하고, 중소기업의 해외판로개척을 위한 노하우를 공유한다.

 

세계도시 시장들과 대표단들에게 서울의 우수 정책과 기후변화 기술력을 마케팅하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 총회 가간 중 서울 기후변화전시회도 개최한다.

 

기후변화전시회주제관 서울시관 산업기술관 시민.NGO관 등 약 200개의 부스 규모로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와 서울광장에서 개최되며, 특히 산업기술관을 통해 전 세계에 서울의 우수한 녹색기술력과 다양한 친환경 제품을 소개한다.

 

참가를 원하는 기업은 22~27일까지 바이코리아 홈페이지(www.buykorea.org)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한편, 2015 이클레이 세계도시 기후환경총회는 1천여 개 이클레이 회원도시 시장과 대표단이 참석해 도시의 미래를 위한 지속가능한 해법을 주제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세계도시.지방정부의 선도적 역할과 실천계획에 관해 논의한다.

 

 

 

 


박현숙시민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