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radiogfm.net/news/15047
발행일: 2019/03/20 21:06:42  박현숙기자
'관악 창업공간', 임대료 15,000원 이라고?

관악구가 관악 창업공간에 입주할 예비창업가 및 3년 이내 초기창업가를 모집한다.

 

관악 창업공간은 관악구 낙성대역 인근에 위치한 창업공간으로, 2020년 서울시에서 본격적으로 추진하는 창업공간 조성에 앞서 구에서 연말까지 임시로 운영하는 창업지원시설이다.

 

322일까지 입주 기업을 모집 중이며, 분야는 IT, 블록체인, 바이오, 사물인터넷 등 기술기반창업과 지식콘텐츠, 문화서비스업, 앱개발 등 지식서비스창업 분야이다.

 

, 국세와 지방세 체납기업 및 환경공해업종 사업자 등은 입주가 제한된다.

 

입주 기업은 44일 발표할 예정이며, 창업자의 역량 기술성 및 개발능력 사업계획의 적정성 고용창출효과를 기준으로 1차 서류심사와 2차 발표심사를 거쳐 최대 10개 기업을 모집한다.

 

입주 예정일은 410일이며, 1명당 4규모의 공간을 9개월간 월 15,000원의 임대료로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구는 입주 기업을 대상으로 다양한 창업 프로그램 제공 및 체계적인 경영관리도 지원할 계획으로, 창업자 간 네트워크 확립과 창업역량 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구는 우수기업에 대해 연말 준공 예정인 낙성벤처밸리 앵커시설 입주 혜택의 기회를 부여함으로써, 우수기업의 성장 및 지역 안착을 지원할 계획이다.


박준희 구청장은 관악 창업공간 운영으로 낙성벤처밸리 조성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었다앞으로 더 많은 창업 인프라를 구축해 벤처기업을 육성함으로써 실리콘밸리에 버금가는 낙성벤처밸리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