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0761
발행일: 2023/05/11 12:28:34  김우신
관악구 버스정류장에 키오스크 도입한 '스마트복합쉼터' 생긴다.

관악구가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생활밀착형 스마트복합쉼터구축 사업을 추진한다.

   

스마트복합쉼터는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부스 형태의 공간으로 버스정류장 주변에 설치해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주민 누구나 쉽게 들어가 이용할 수 있는 시설이다.

 

냉난방 기능은 물론 공기청정, 버스 도착 정보, 와이파이 등 각종 편의 기능을 제공하고, 통합관제센터와 연계되는 CCTV와 비상벨도 설치해 대중교통 이용자 등 주민들이 안전하게 쉼터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특히, 75인치 크기의 키오스크를 설치해 안면 인식으로 혈압과 스트레스 지수 등을 측정하는 스마트 헬스케어(비접촉 건강측정)’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구는 행정안전부 ‘2022 하반기 지역현안수요 특별교부세에 스마트복합쉼터 구축 사업이 선정되어 국비 6억 원을 확보하고 구비 1억 4천 3백만 원을 추가로 투입해 올 하반기까지 4개소를 설치할 계획이다.


구는 유동 인구가 많고 보도 폭이 넓어 통행에 지장이 없는 봉천사거리(낙성대동 방면) 양지병원 앞 낙성대공원 서울대 정문 앞 4개소 등에 설치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키오스크를 도입한 스마트복합쉼터가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주민들에게 큰 편의를 가져다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스마트 기술을 활용해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김우신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뿌리재단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