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9358
발행일: 2022/05/27 18:43:35  박가령
[생방송 가요톡톡-월]게스트 정시원 신곡 <당신을 사랑합니다>로 돌아온 정시원 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

이진아&단야의 생방송 가요톡톡 (2022.05.02)

 

- 시간 : 오후 12~2시 생방송

- 진행 : 이진아&단야

- 초대가수 : 정시원

 

노래 <당신을 사랑합니다>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가수 정시원이 월요일 생방송 가요톡톡 2부에 출연했다.

[썸네일 클릭][스튜디오 앞에서] 가수 정시원
 


 가수 정시원이 청취자 여러분 반갑습니다. 전국구를 누비고 있는 가수 정시원입니다. 많은 홍보 부탁드리고, 지금 <당신을 사랑합니다> 반응이 좋습니다. 적어도 2~3년 안에는 더 널리 알려질 것 같은 기분 좋은 예감입니다라며 기분 좋게 첫 인사를 건넸다.

 
[썸네일 클릭][스튜디오 앞에서] 가수 정시원, 가수 김보경


 가수 정시원은 데뷔 한지는 4~5년 되었고 노래 <당신을 사랑합니다>는 작년 추석쯤 나왔다고 전했다. 수도권에서 생활하지만 전국구로 행사를 하고 있다며 활발한 활동을 근황으로 전했다. 그리고 활동할 때 항상 긍정적으로 생각하며 행사를 다니고 행복하다고 웃으며 말했다.

 

가수 정시원은 JS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로 이날 함께 출연한 가수 김보경과 같은 회사 소속 가수로서 서로의 노래를 홍보해주기도 하고, 서로 다른 분위기로 행사도 자주 같이 다닌다며 친분을 밝혔다. 덧붙여 서로 자신의 노래가 더 좋다며 불꽃 튀는 경쟁을 펼치기도 했다.

 
[썸네일 클릭][생방송 중] 가수 정시원


 곡 <당신을 사랑합니다>는 가사 그대로 당신을 힘들 때나 어려울 때 항상 내 편이 되어준 당신에게, 내 생애 끝나는 그 날까지 당신을 사랑하겠다라는 보편적인 이야기지만 가장 가슴이 와 닿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고 소개했다.

 

노래를 들은 DJ는 가사가 너무 좋다며 극찬했다. 또한 트로트인데 재즈블루스 느낌도 나서 고급스럽게 느껴진다고 말했다. 가수 정시원도 정통 트로트로써 대한민국 주부들이 아주 좋아할 노래라고 덧붙여 말했다.

 
[썸네일 클릭][생방송 중] 가수 정시원, 가수 김보경, 이진아 DJ, 단야 DJ

 

두 번째 곡은 가수 정시원이 가수 배호의 <영시의 이별>을 재해석해서 부른 곡이다 . 많고 많은 배호 가수의 노래 중 이 노래를 고른 이유를 묻자, 가수 배호 노래 중 가장 자신 있게 부를 수 있어서 골랐다고 답했다.

 

가수 정시원은 자신의 앨범에 가수 배호의 커버곡이 많은 것에 대해 평소에도 가수 배호와 목소리가 비슷하다고 많이 듣는다고 전하며,

 

가수 이전에는 울산에서 자동차 회사에서 정년퇴직을 하고, 가수 배호의 노래를 좋아해서 2017년도에 서울 중구에서 열린 제21회 배호가요제에서 입상을 하고, 그 계기로 곡을 받고 활동하게 되었다고 가수가 된 계기를 밝혔다.

 
[썸네일 클릭][스튜디오 앞에서] 단야 DJ, 가수 정시원, 가수 김보경, 이진아 DJ
 


가수 하기 이전에도 노래를 잘 부르고, 인기도 많았을 것 같다고 DJ의 말에 정시원은 가수 이전에 회사 생활하면서도 회사 행사에 초대 받아서 노래를 부르기도 했던 경험담을 이야기 했다


이어 가수를 안 했으면 어땠을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가수 생활에 너무 만족하고, 가족들도 물심양면으로 많이 응원해 준다며 행복한 일상을 전했다.

 

마지막 인사로 50~60대 연령층이 가장 좋아하는 노래가 될 것 같은 <당신을 사랑합니다> 많은 사랑 부탁 드리고 열심히 활동하겠다는 의지로 마무리했다.

 


  이진아&단야의 생방송 가요톡톡(2022.05.02.) ‘정시원편은 관악FM 홈페이지(http://www.radiogfm.net), 관악FM , 팟빵을 통해 다시 들을 수 있고 유튜브 채널 GFM가요톡톡, 페이스북 관악FM 페이지를 통해 보이는 라디오로 다시보기 할 수 있다.

 


박가령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