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7699
발행일: 2021/02/24 15:35:31  김우신기자
방통위, 공동체라디오방송 신규허가 정책 방안 의결
신규사업자 허가로 지역공동체 활성화와 주민 참여형 지역밀착 매체로 자리매김 기대

방송통신위원회가 2021224() 전체 회의를 개최하여 공동체라디오방송 사업자 신규 허가를 위한 정책 방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공동체라디오방송은 소규모 지역을 대상으로 운영되는 소출력 라디오방송으로, 2005년 최초 시범 방송 이후 현재 전국에 7개 방송사(서울 관악, 마포, 경기 성남, 광주 북구, 대구 성서, 공주, 영주)가 운영 중이다.

 

공동체라디오는 광역 단위의 방송에서는 잘 다루지 않는 소규모 공동체의 현안과 행사, 소식을 소재로 주민이 직접 방송을 제작하는 지역 밀착형 미디어로서 주민자치를 위한 공론의 장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코로나19 상황에서 시의성 있는 지역정보를 전달하고 주민들의 유대 형성을 통해 재난 극복에 기여하였으나 도입 이후 현재까지 신규 사업자 선정이 없어 저변확대 등에 한계가 있었다.

 

이에 방통위는 공동체라디오방송의 안정적인 운영 기반을 마련하고, 주민참여 미디어 문화 확산에 부응하기 위해 신규 사업자를 선정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로써 공동체라디오의 저변 확대를 통해 지역 공동체를 활성화하고 지역주민의 방송접근권을 확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방통위는 3월 중 신규 사업자 모집 공고를 내고, 심사 절차를 거쳐 상반기 중 신규 사업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 사업자 수는 미리 정하지 않고, 가용주파수 상황, 지역적 필요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지역에 특화된 프로그램을 제작할 수 있는 적격 사업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방송통신위원회 한상혁 위원장은 이번 신규 허가를 통해 공동체라디오방송이 지역 공동체 활성화와 취약 계층의 방송 접근권 향상에 기여하는 지역밀착형 매체로 자리매김하기를 기대한다. 공동체라디오방송이 설립되지 않은 지역에 계신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지고 참여해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우신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Radio 세나청(매주 수요일 오후5시) 
"세상에 나쁜 청소년은 없다" 코로나 시대, 청소년상담센터가 라디오를 통해 찾아갑니다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