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7204
발행일: 2020/10/14 14:16:47  구자원
[관악포커스] 코로나19 신규발생 84명 + 부산 52명 집단감염 // 서울미술고등학교 관계자 고발

방송 : 임문일, 현서의 생방송 가요톡톡

FM 100.3 MHz (12~오후2)

- 방송 : 2020.10.14

- 진행 : 임문일, 현서

- 출연 : 구자원PD

 

임문일(이하 임) : 관악구 소식을 전해드리는 관악 포커스시간입니다. 구자원PD 함께 합니다. 어서오세요.

 

구자원(이하 구) : 안녕하세요.

 

: 오늘은 어떤 소식 준비해주셨나요.

 

코로나19 신규확진환자 84명 발생+부산 52명 집단감염

[코로나19 현황]
 

 

: 코로나 소식 먼저 전해드리겠습니다. 지난 주까지 코로나19 신규확진환자 감소세가 이어지면서 12일 월요일부터 거리두기 단계가 1단계로 완화 되었죠. 하지만 곧바로 세 자릿수를 넘으면서 아직은 좀 이른 게 아니었나 하는 이야기도 나오고 있습니다. 불행 중 다행히도 금일 0시를 기준으로 신규확진환자는 84명 발생했습니다.

 

현서(이하 현) : 다시 두 자릿수로 돌아왔네요. 이대로 감소세가 쭉 이어지면 더 바랄 게 없겠어요. 이번에도 수도권 중심으로 발생했나요?

 

: , 84명 중 국내발생이 53명입니다. 경기 31, 서울 23, 인천 8, 대전 4명 순으로 많았고요, 이외에도 부산, 울산, 충남 등에서 각각 2, 1명씩 발생했습니다. 하지만 문제는 국내 신규확진환자 집계 이후에 부산 요양병원에서 52명이 추가로 집단감염이 되었다고 합니다. 두 자릿수라고 안심할 단계는 아니라는 거죠.

 

: 집계는 두 자릿수지만 실제로는 세 자릿수를 훌쩍 넘은 인원이 감염이 된 거네요. 참 걱정이 되는 상황인데 관악구는 좀 어떤가요?

 

: 어제 13일을 기준으로 3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습니다. 감염경로를 살펴보면 확진 된 가족과의 접촉으로 감염이 되었고요. 423번째 확진자는 관악구 415번째 확진자와의 접촉을 통해 감염이 되었습니다. 424번째 확진자는 아직 조사 중에 있다고 합니다.

 

: 관악구도 벌써 확진자 수가 400명을 넘어섰네요. 더 이상 늘어나지 않도록 모두 개인방역수칙 더욱더 철저하게 지켜야겠습니다. 다음 소식 전해주세요.

 

서울미술고등학교 관계자 고발

 

: , 다음 소식입니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에서 오늘 오후 3시에 관악경찰서에 고발장을 제출한다고 합니다. 고발 취지는 업무상 배임, 업무상 횡령, 사학기관 재무 회계규칙 제 4조 위반 등으로 서울미술고등학교 관계자를 고발한다고 합니다.

 

: 정확히 어떤 문제가 있었던 건가요?

 

: , 공동대책위원회에 따르면 서울미술고등학교가 1999년도 당시에 교육청 사안 감사에서 학교 예산 약 16억 원을 불법자금으로 조성하고 그 중 약 5억 원을 횡령한 사실이 적발되어 약12억 원에 대해 환수 명령을 받았다고 합니다. 그런데 201512월 기준으로 약 10억 정도 환수가 되었다고 하네요.

 

: 그럼 약 2억 정도가 부족한데 아직도 환수가 되지 않은 건가요?

 

: , 공동대책위원회에 따르면 2017년 종합감사에서 또다시 16건의 비리가 적발이 되었고, 감사 결과 드러난 재정적 환수 조치 금액만 약 10억 원에 이른다고 합니다.

 

: 16건의 비리가 추가 적발 되었다는 건 그냥 넘어갈 수 없는 상황인데 어떤 내용이었나요?

 

: 당시 적발된 사항은 방과후학교 회계업무 부당 처리’ ‘가족관계를 이용한 부당 거래’ ‘예산 낭비 등 학교 회계 부당 운영’ ‘학교 공사 부당 계약’ ‘근거 없는 유치원 운영비 부당 수령등 입니다.

 

: 그럼 이번 고발장 제출을 통해 어떤 부분을 요구하시는 건가요?

 

: 먼저 2017년 이후의 감사에 대해 정보공개 청구된 감사 결과를 공개하고 2017년 감사 범위 이전 년도에 대해 확대 수사 외뢰가 있고요. 두 번째로 공익제보자들을 적극 보호해달라고 했습니다. 또 법인 이사회 전원 임원승인취소를 결정하고 관선이사를 파견하라. 마지막으로 감독청의 관리 감독을 강화해달라고 요구 했습니다.

 

: 어디서든 비리가 일어나서는 안 되지만 특히 교육 쪽에서 이런 일이 발생했다는 게 참 안타깝네요.

 

: 그러게요. 이번 고발장 제출을 통해서 긍정적인 결과가 있었으면 좋겠네요.

 

: 이번 일과 관련한 소식들은 저희가 알게 되는대로 계속해서 전달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지금까지 소식 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구자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dio 세나청(매주 화요일 오후5시) 
"세상에 나쁜 청소년은 없다" 코로나 시대, 청소년상담센터가 라디오를 통해 찾아갑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