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2260
발행일: 2024/05/17 17:25:14  김지은 인턴
[생방송가요톡톡-금]빠져드는 매력의 소유자 금도희! <사랑의 오라버니>, <주전자 막걸리>로 귀로 듣는 '추억 여행' 선보여

■ 임문일&최상아의 생방송 가요톡톡(2024.05.10)

 

시간 오후 12~2시 생방송

진행 임문일&최상아

초대가수 금도희



신바람 이박사의 딸로 알려지며 각종 행사무대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가수 금도희가 가요톡톡을 찾았다.


가수 금도희는 3살 때부터 말보다 노래를 먼저 했을 정도로, 어릴 적부터 노래에 대한 뛰어난 감각을 지니고 있었다.


 처음부터 가수가 되고 싶었던 것은 아니었다는 금도희는 " 노래를 배운 적 없이 노래 대회 프로그램에 출연해 수상한 경험이 있다"고 밝혔다.


이에 임문일, 최상아 진행자는 “정말 타고난 가수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금도희의 첫 곡으로 자신이 작사 작곡한 ‘사랑의 오라버니’를 소개했다.


노래 ‘사랑의 오라버니’는 고단했던 지난 삶을 뒤로하고, 전국의 팬들로부터 사랑 받음에 감사하는 내용이 담겨있다.



날 사랑하신다니 날 좋아하신다니

해바라기같이 바라보는 사랑의 노래

잊지 못해 찾아온 내 사랑의 내 반쪽인가

꿈인지 아닌지 아직도 실감 안나요

설레이다 떠는 가슴은 설마 꿈은 아니겠지요

눈보라 쳐도 나만을 사랑해 주는

이리 봐도 내 사랑 저리 봐도 내 사랑

나만을 나만을 사랑한 오라버니

고생이 감사다


이어지는 곡 ‘주전자 막걸리’는 막걸리 심부름을 정말 많이 했던 어린 시절의 추억이 담긴 노래로 어릴적 추억을 떠올리며 금도희가 직접 작사 작곡한 노래이다. 

   

 


어린 시절 아버지께서 만들어주

술래잡기하며 놀던 그 시절

다른 곳을 찾다가 할머니가 부르시면

저녁 먹으러 집으로 달려왔지

정든 고향 정든 친구 어디서 무엇을 하나

그리운 시절 어릴 적 친구들

오솔길을 걸어가며 추억에 젖어보네

내 고향 내 고향 구리시 시골길

주전자의 막걸리 사오란 아버지 말씀

오늘도 오늘도 빈 잔을 채우네



이날 진행을 맡은 임문일과 최상아 DJ는, 금도희의 노래가 옛 추억을 떠올리게 해 더욱 마음 속에 와닿는다며 소감을 전했다.


또한, 2024년이 금도희의 해로 더욱 비상(飛上)하기를 바란다며 기대감을 보였다.


임문일&최상아의 생방송 가요톡톡(2024.05.10.) '금도희편은 관악FM 홈페이지(http://www.radiogfm.net), 관악FM 팟빵을 통해 다시 들을 수 있고 유튜브 채널 GFM가요톡톡페이스북 관악FM 페이지를 통해 보이는 라디오로 다시 보기 할 수 있다.


 


김지은 인턴 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신문링크
관악뉴스링크
관악뿌리재단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