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2258
발행일: 2024/05/10 17:51:28  김다연
[관악포커스] 관악구의회 의원연구단체 “재해용 라디오 방송 연구회” 1차 회의 개최

 방송 : 임문일&최상아의 생방송 가요톡톡

FM 100.3 MHz (12~오후2)

방송 : 2024.04.26

진행 : 임문일&최상아

출연 : 김다연 인턴

 

임문일(이하 임):관악구 소식을 전해드리는 ‘관악포커스’시간입니다 

 

김다연(이하 김): 안녕하세요?

 

최상아(이하 최): 오늘은 어떤 소식들을 가져오셨나요?

 
이미지 클릭-관악구의원회 재난 라디오 방송 연구회

: 관악구의회 재난용 라디오 방송 연구회 소식 가져왔습니다.

 

: 재난용 라디오 방송 연구회, 이게 어떤 연구회죠?

 

: 재난·재해 발생 시 라디오 방송을 활용한 대응체계를 구축하고자 결성된 연구단체라고 합니다.

 

: 재난재해 대응체계... 좀 어려운데요?

 

: 저도 한 번에 바로 이해되지 않았는데요. 뒤에서 잘 설명을 드려보도록 하겠습니다.

 

: 그럼 알아가볼까요? 이 연구회 어떤 계기로 시작하게 된 건가요?

 

: 혹시 202289일에 내렸던 기록적인 폭우 기억하시나요?

 

: 네 그럼요~ 그 때 관악구를 비롯해 옆 동네인 동작구까지 정말 많은 비로 침수된 지역도 많았었죠.

 

: 2년전 폭우, 무려 시간당 100mm가 넘는 비가 내렸었고, 인명사고도 있었습니다. 특히, 관악구 신사동(신림역 근처) 일대가 침수되기도 했을 정도로 피해가 막대했습니다.이런 재난에 대한 대책을 마련하고 연구하고자 관악구의원들이 역량 강화를 위한 연구회라는 이름으로 지난해 연구를 시작한 것입니다.

 

: 그럼, 그 연구회가 지금의 재난용 라디오 연구회로 발전하게 된 거군요?

 

: , 맞습니다. 이런 재난에 대한 관심이 커지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대안을 찾게 됐구요. 그 과정에서 찾은 게 재난용 라디오였다고 합니다. 지난해 관악FM과 재난용 라디오 연구와 실험을 함께 진행했고, 올핸 연구회 참여의원과 다른 구의원 7명이 4월에사쿠라 FM과 구라시키FM을 방문하기도 했습니다.이런 노력들이 쌓이게 되면서 올해 연구회 이름에 목적을 명확히 넣게 됐구요. 이렇게 해서 지금의 재난용 라디오 방송 연구회가 만들어지게 됐습니다.

: 이런 스토리가 있을 줄은 몰랐는데요. 구의원들이 이런 노력을 한다는 게 참 신선합니다. 구체적으로 어떤 구의원 분들이 참여하고 계신지 궁금한데요?

 

: , 올해 연구원은 지난해 했던 구의원들이 그대로 이어졌습니다. 이경관 의원, 손숙희 의원, 민영진, 주순자, 김연옥, 구자민 의원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대표는 이경관 의원이고, 손숙희 의원은 간사를 맡고 있습니다.


: 앞에서 관악FM도 함께 연구를 했다고 하는데요. 관악FM의 역할은 어떤 것이었나요?


이미지 클릭- 구라시키 시청에서 시청 관계자와 FM구라시키 관계자에게 재난 라디오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 재난라디오가 작동되기 위해선 지역에 밀착한 지상파라디오가 필요한데요. 그런 역할을 할 수 있는 곳이 관악FM이고, 유일하기도 합니다. 그래서, 관악FM이 관악구의회와 함께 지난해부터 연구, 실험을 하게 됐습니다.특히, 관악FM에 연구실험을 할 수 있는 인력, 그리고 송신장비, 일본과의 네트워크가 있어서 함께 하게 됐습니다.

 

: 올해 관악구의원들하고 함께 일본도 다녀왔다면서요?

 

: , 관악FM에서 PD 3명이 사쿠라FM, 쿠라시키시와 쿠라시키FM 등을 함께 조사하고 왔습니다.

 

: 그런데, 재난라디오가 어떤 거예요?

 

DTMF(전화 다이얼 소리와 같음)소리를 라디오 방송에 내보내면, 라디오가 강제로 켜지고, 최대 볼륨으로 재나라디오방송을 들을 수 있게 한 라디오입니다. 실제로 한 번 보여드리겠습니다.

 

: ~ 신기한데요. 그럼, 연구회는 앞으로 어떻게 할 계획인 건가요? 이걸 도입한다는 건가요?

 

: 연구회 대표를 맡고 있는 이경관 구의원에 따르면,수해 등 재해 발생 시 실질적으로 주민들에게 필요한 대응체계를 마련하는 것을 주안점으로 두고 연구활동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필요하다면 조례 제·개정까지 검토해 시범적으로라도 운영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 올해 폭우가 더 심해질 수 있다는 보도가 많던데, 이게 도입돼서 시험적으로 운영될 수 있다면 안전한 여름에 도움이 될 것 같네요.

 

: 오늘 소식 감사합니다.

 

: 감사합니다.

 


김다연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신문링크
관악뉴스링크
관악뿌리재단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