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9926
발행일: 2022/10/12 13:09:12  박가령
관악구 침수피해 세대 전수조사, "위기가구 맞춤형 복지 서비스 지원"
침수피해 확정 주거취약 4,821세대 대상 저소득 위기가구 발굴 및 재난약자 파악

관악구가 지난 8월 침수 피해를 입은 주거취약지역 거주민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실시하여 취약계층 보호에 나선다.

 

이번 조사는 오는 1231일까지 침수피해 인정 4,821세대를 대상으로 거동이 불편한 재난약자와 저소득가구 등을 발굴하여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실시된다.

 

각 동 주민센터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명예사회복지공무원(희망발굴단, 이웃살피미) 등 인적 안전망을 활용하여 가정방문, 유선조사 등을 통해 복지와 안전에 대한 욕구를 파악한다.


이어 일반가구, 복지욕구가구, 고독사 위험가구와 우울 고위험가구로 구분하여  관리한다.

 

특히 65세 이상 노인, 중증 장애인, 희귀난치성 질환자 등은 고위험가구로 선정하여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상시 돌봄과 다가올 겨울철 한파에 대비한 난방용품 지원 등의 서비스를 집중 제공할 예정이다.

 

우울도가 높은 대상은 사전 동의를 통해 관악구정신건강복지센터로 기관 연계하여 관련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이미지 클릭 ▶ 관악구청 전경
  


또한 조사 결과에 따라 대상에 맞는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지원하고 연계할 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사후·사례 관리를 통해 주거취약으로 인한 복지사각지대, 재난피해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구는 전국 최초 전입·사망 신고서를 통한 저소득 위기가구 발굴, 자활 의지가 있는 노숙인을 지원하는 희망 리본 프로젝트, 고독사 위험가구 위기대응 매뉴얼 제작 등 다양한 맞춤형 복지서비스 발굴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오는 11월에는 관악구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복지사각 계층 발굴·지원 강화 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박가령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뿌리재단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