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5664
발행일: 2019/09/17 18:09:33  박현숙기자
서울문화재단, 한강에서 “오케스트라 축제 & 위댄스 페스티벌” 즐겨요!

서울문화재단이 오는 9월 21일(토)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와 ‘위댄스 페스티벌’을 세종문화회관과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각각 개최한다.


제6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는 오는 9월 21일~29일까지 8일간 세종문화회관에서 진행된다.


이번 축제는 서울시립교향악단을 비롯해 총 41개 단체 소속 2,500여 명의 연주자가 참여하는 대규모 행사로 ▲서울시립교향악단 ▲관현악기를 비롯해 팬플룻, 기타, 하모니카, 색소폰, 오카리나, 국악 등 다양한 악기로 구성된 생활예술오케스트라 30단체 ▲서울시교육청을 통해 선발된 학생오케스트라 9단체 ▲폐막식에 참여하는 서울학생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총 8일간 공연을 선보인다.


티켓은 전석 5,000원이며, 10인 이상 단체구매, 세종문화회관 유료회원, 장애인, 국가유공자 50%할인이 적용된다. 예매는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위댄스 페스티벌(WE DANCE FESTIVAL)’은 ‘5개 무대, 6개 장르, 7시간의 춤 난장!’이라는 주제로 오는 9월 21일 오후 2시~9시까지 여의도 한강공원 일대에서 펼쳐진다.


‘위댄스 페스티벌’은 공연(위댄스 스테이지), 소셜(소셜댄스파티), 강습(거리 위 교습소)으로 나눠 펼쳐진다. 공연 장르인 ‘위댄스 스테이지’는 아마추어 춤 동호회들의 무대로 ▲6개 장르 총 40개 춤 동호회 연합공연 ▲6개 장르 외 춤 동호회의 공연이 펼쳐지는 ‘오픈 스테이지’ ▲40세~80세 시니어 춤 동호회 경연대회 ‘서울춤자랑’ 수상팀의 특별공연이 진행된다.


‘소셜댄스파티’는 한강을 배경으로 라이브밴드, DJ의 음악에 맞춰 누구나 자유롭게 탱고.살사.스윙 3개 장르의 춤과 음악을 즐길 수 있다.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 프로그램은 ▲장르를 불문하고 자신의 막춤 실력을 뽐낼 수 ‘춤신춤왕 막춤대회’와 ▲180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퇴경이와 함께 하는 ‘랜덤플레이댄스’가 있으며, 음악과 함께 한강의 경치를 즐길 수 있도록 텐트와 간이의자 등을 무료로 대여해준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와 ‘위댄스 페스티벌’은 대표적인 생활예술인들의 축제”라고 전하며, “이번 행사를 통해 더욱 많은 시민들이 생활예술의 즐거움을 함께 발견하고, 일상 속에서 펼쳐지는 예술이 확산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프로그램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 및 참가 신청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www.sfac.or.kr)과 생활문화플랫폼(www.artandlife.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 전화(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 02-758-2024, 위댄스 페스티벌/ 02-758-2014)  문의하면 된다.





박현숙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사회

생활IT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