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5641
발행일: 2019/09/11 14:06:48  김우신 기자
서울시, 주택(1/2) 및 토지재산세, 9월 30일까지 납부하세요

서울시는 시 소재 주택(1/2) 및 토지에 대한 재산세 납부가 916일부터 시작된다고 밝혔다.

 

이번 9월에 부과된 재산세는 400만 건(32,718억원)으로, 고지서는 910일 우편 발송되었으며, 납부기한은 930일까지로 납부기한을 넘기면 3%의 가산금을 추가로 부담해야 한다.

 

이번 9월에 부과된 주택 및 토지의 재산세 건수는 지난 해 보다 143천건(3.7%)증가했는데,, 유형별로는 공동주택이 116천건(4.3%)증가, 단독주택이 9천건(1.9%)증가, 토지가 18천건(2.5%)증가했다.

 

지난 해에 비해 공동주택의 부과 건수가 증가한 이유는 주택 재건축의 영향으로 보이고, 토지 부과 건수가 증가한 이유는 상가·오피스텔 신축 등으로 인해 토지 소유자가 증가했기 때문으로 판단된다.

 

주택 및 토지의 재산세 금액이 지난 해 보다 증가한 이유는 과세표준이 되는 주택공시가격개별공시지가가 공동주택은 14.0%, 단독주택은 13.9%, 토지는 12.3%로 각각 상승했기 때문이다.

                           

     2019. 9월 주택 및 토지 재산세 증감 현황 

                                      (단위 : 천 건, 억 원)                                                       

구 분

2019. 9(A)

2018. 9(B)

증감(A-B)

건수

금액

건수

금액

건수

금액

합 계

4,008

32,718

3,865

28,661

143

4,057

공동주택

2,804

10,333

2,688

8,844

116

1,489

단독주택

474

1,396

465

1,252

9

144

토 지

730

20,989

712

18,565

18

2,424


자치구별 9월분 재산세 부과현황을 보면, 강남구가 6,819억원으로 가장 많고, 서초구 3,649억 원, 송파구 2,933억 원 순이며, 가장 적은 구는 도봉구 358억원이고, 강북구 364억원 금천구 455억원 순이다.

 

서울시는 자치구간 재정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금년에 징수하는 재산세 중 13,636억 원을 공동재산세로 하여 25개 자치구에 545억 원씩 균등하게 배분할 예정이다.

 

이번에 우편으로 송달받은 재산세는 서울시 ETAX 시스템(etax.seoul.go.kr) , 서울시 STAX(스마트폰 납부) 전용계좌로 계좌 이체 은행 현금인출기(CD/ATM)등을 통해 납부 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인터넷, 스마트폰을 활용하기 어려운 노인층 등 정보화 사각지대에 있는 납세자들은 ARS(전화1599-3900)를 이용해서 재산세를 납부 할 수 있고, ETAX, STAX 납부와 관련된 상담 전화는 1566-3900번을 이용하면 된다.

 

 

 



김우신 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