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1957
발행일: 2024/03/05 17:38:42  윤석훈
모든 전세피해자가 빠짐없이 지원받을 수 있도록… 관악구, 언제 어디서나 찾아가는 상담제 실시!
거동불편자 등 센터 방문 접수가 어려운 가구에 방문하여 신청 및 상담 진행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전세사기 피해자 구제를 위한 선제적 지원에 발벗고 나서고 있다.

 

구는 전국을 떠뜰썩하게 만들었던 대규모 전세사기피해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지난해 6월부터 관악구 전세피해지원센터를 설치, 운영해왔다.

 

현재까지 접수된 전세사기피해 건수는 총 877건이며, 이 중 557건이 국토교통부의 심의를 거쳐 피해자로 결정됐다.

 

구는 피해자들을 위해 상담은 물론 지원대책을 안내하는 등 적극적인 지원책 마련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더 나아가 구는 전세사기로 인정된 다중, 다가구 주택 중 피해 사실을 몰라 구제지원 신청을 하지않은 임차인들을 위해서도 힘쓰고 있다.

 

다중, 다가구 주택의 상세주소 부여 현황 등을 확인해본 결과 구제신청을 하지 않은 피해 가구는 현재 약 330여 명으로, 구는 미신청 가구를 대상으로 피해자 신청 방법과 지원 대책이 수록된 안내문을 송부하는 등 빠짐없는 전세사기 피해자 발굴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거동불편자 등 전세피해지원센터에 직접 방문이 어려운 가구를 대상으로 올해 2월부터 언제 어디서나 찾아가는 상담제실시에 돌입했다.

찾아가는 상담제 실시 모습
 

전세피해지원센터 담당자가 현장동행상담사로 지정한 개업공인중개사와 함께 해당 가구에 방문해 전세사기피해 신청서 접수 지원내용 안내 부동산 권리 및 시세분석 등 부동산 관련 전반에 관한 사항을 상담한다.

 

구는 이번 언제 어디서나 찾아가는 상담제가 구민 편의 증진은 물론, 구정에 대한 구민들의 신뢰도를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관악구 부동산정보과 전세피해지원센터(02-879-6616)로 문의하면 된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찾아가는 상담 운영을 통해 전세사기 피해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구민들이 신속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윤석훈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신문링크
관악뉴스링크
관악뿌리재단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