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1207
발행일: 2023/08/25 16:36:50  윤석훈
관악구, 탄소중립 실천 문화 조성에 앞장
함께GREEN관악 그린리더, 종이없는 업무처리, 투명페트병 유가보상제 등 다양하고 혁신적인 탄소중립 정책 실현

함께GREEN관악 동아리 오리엔테이션에 참석한 박준희관악구청장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탄소중립을 생활에서 실천하는 문화를 선도하며 청정 삶터 관악을 조성하는 데 박차를 가하고 있다.

 

먼저 구는 탄소중립 생활 실천 활동에 관심 있는 주민들로 구성한 주민 주도형 함께 GREEN 관악 그린리더에 참여할 15개의 동아리를 모집하고,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5월부터 활동을 시작한 동아리들은 골목 안에서 탄소중립 실천 문화 확산하기(꿈마을에코바람) 학생들에게 일상 속 탄소중립 실천 문화 교육하기(WE) 학부모가 진행하는 플리마켓(은천맘쌤) 재활용품으로 만드는 환경 교육 교구(그린다올) 등 여러 가지 탄소중립 실천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다.

 

이 중 꿈마을에코바람은 무더운 여름의 열기를 탄소중립 에너지로 식히는 에너지 축제를 열기도 했다.

 

관내 어린이공원에서 열린 에너지 축제에는 많은 주민과 어린이들이 참여해 친환경 물주머니 만들기 EM 활성액 활용 비누 만들기 태양열 집전기 활용 종이가방을 활용한 리사이클링 등을 체험하며 탄소중립 실천을 배우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자전거 페달 발전기로 만드는 솜사탕 체험이 큰 인기를 끌었다.

 

구는 동아리들의 활동 성과를 모아, 오는 10월 중 탄소중립 박람회(가칭)’를 개최하고 주민들과 공유하며 지속적인 탄소중립의 실천 의지를 다시 한번 다짐할 계획이다.

 

또한 구는 오는 9월부터 모든 계약업무에서 종이 없는 업무처리를 추진한다.

 

기존 계약 방식은 구와 계약을 체결하는 업체들이 구청의 계약을 담당하는 부서와 사업을 추진하는 부서에 이중으로 관련 서류를 제출해야 하고 그로 인해 많은 종이 서류를 준비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이에 구는 입찰 공고부터 계약 대금 지급 시까지 종이 서류 대신 전자 문서를 통해 업무를 진행하도록 계약 방식을 전면 전환한다.

 

종이 없는 업무처리는 예산절감은 물론, 연간 최소 약 25만 장의 종이 사용을 줄일 수 있어 온실가스 감축과 환경보호에도 기여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구는 서울시 최초로 자원순환 확대를 위한 투명페트병 유가보상제를 도입하고 단독주택의 분리배출 개선을 위한 품목별 재활용품 전용봉투 무상 보급재활용 제고와 생활폐기물 감량을 위한 재활용품 스마트수거함등 다양하고 혁신적인 정책을 선도적으로 펼쳐나가고 있다.

 

한편, 구는 지난 3월 지속 가능한 도시 실현을 위해 이에스지(ESG)정책을 도입하고 (The) ESG 관악 비전 선포식을 가졌다. 앞으로도 구는 (The) ESG 관악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박준희 구청장은 미래세대의 주역인 우리 아이들이 깨끗하고 청정한 생활환경에서 건강히 자라날 수 있도록 이웃과 함께하는 탄소중립 생활 실천 문화 조성에 앞장서겠다라며 주민분들께서도 생활 속 탄소중립 실천 문화에 적극 참여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윤석훈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뿌리재단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