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9412
발행일: 2022/06/29 10:39:45  서창우PD
[관악구 사회적경제기업 공간소개-③] 선랩건축사사무소 – 신림다락

관악구 사회적기업 공간소개 - 신림다락

주식회사 선랩의 염선빈 매니저


기획 :관악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

제작 :관악FM


관악구 신림동에 위치한 선랩건축사사무소는 건축의 사회적 가치에 주목하는 건축가 집단으로 지역의 노후 주거환경 문제와 사회소외계층의 주거지원을 위하여 지역사회 구성원과 협력을 통한 지역의 자원 재순환을 바탕으로 새로운 건축서비스를 제공한다.


신림동 고시촌 지역을 중심으로 지역 내 공유생활을 기본으로 청년 1인 가구의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는 공유형 커뮤니티 생활공간으로서의 로컬 스페이스 브랜드를 만들어 가고자 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다락이 있는 집에 살아본 세대라면 누구나 다락에 숨어놀던 어린시절의 추억을 한번쯤은 떠올려볼 수 있을 것이다.

다락은 주로 사용하지 않는 물건을 보관하거나 때론 휴식공간이 되기도 하고, 특별하지 않지만 비밀스러운 공간이 되기도 하는 곳이다.


관악구 신림동에는 청년들을 위해 마련된 다락이 있다. 

선랩이 신림동 고시촌 지역의 청년 1인 가구를 위해 다락과 같은 공간을 마련한 곳이 바로신림다락이다.


신림다락공간에 대해 선랩건축사무소의 홍보와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는 염선빈 매니저에게 자세히 들어봤다.

 
이미지 클릭 ▶ 신림다락의 간판
 


Q. 신림다락 공간에 대해 간단히 소개해주신다면?

 

신림다락은 대표적 1인 가구 밀집 지역인 고시촌에 거주하고 있는 청년 1인 가구를 위한 커뮤니티 시설이다. 좁은 방이 되어버린 지역의 주거문제를 함께 쓰는 공유생활로 해소하는 청년 공유형 생활주택 쉐어어스(SHARE-US)의 거점 공유공간으로 목적에 맞게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공간들이 마련되어 있다.

 

Q. 신림다락으로 공간 이름이 친숙하다. 신림다락 이름 어떻게 짓게 됐나?

 

다양한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 곳이라는 의미도 가지고 있지만 공간의 특성이 고스란히 담겨있는 이름이다. 출입구 앞에 있는 나선형의 중앙계단을 타고 지하로 내려오면 안락한 쇼파에 앉아 독서와 사색을 즐길 수 있는 특별한 다락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이미지 클릭 ▶ 지하 1층으로내려가는길
 


Q. 공간에 대한 자랑을 해주신다면


대표적으로 공간은 지층에 공유주방과 커피와 음료를 이용 할 수 있는 다락커피, 지하로 내려가면 다락서재와 여러 사람들이 모여 두루 교류할 수 있는 라운지, 방음시설이 구비되어 있어 녹음이나 창작이 가능한 방음공간과 회의와 스터디를 진행할 수 있는 미팅공간, 그리고 케이브존이라고 하는 개인작업을 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

이미지 클릭 ▶ 지하 1층의 서재,녹음공간,미팅공간,케이브존
 


Q. 공간을 이용할 수 있는 방법

 

공유주방, 미팅공간, 방음공간의 경우 예약을 통해 사용이 가능하며 예약방법은 네이버를 통해 예약하거나 현장에서 예매가 가능하다. 모든 공간은 평일의 경우 10:00~21:00까지 운영하며, 주말과 공휴일의 경우 12:00~21:00까지 운영하고 있다. 주차공간의 경우 최대 4대까지 가능하여 모임장소로 안성맞춤이다.

 

Q. 공간 개소과정에서 특별한 에피소드가 있으셨는지

 

지금의 신림다락이 있는 이 곳이 2019년도에 노후화 된 고시원을 리모델링 하여 청년주택으로 재탄생되었다. 시공 당시 발생한 폐자재들을 버리지 않고, 신림다락 곳곳에 이전 건물들의 흔적을 느낄 수 있게 재활용하였다.

이미지 클릭 ▶ 예전의 건물 느낌을 적절히 디자인
 


Q. 공간을 운영하면서 힘들거나 어려웠던 점은 없었나

 

2019년 공간 개소 이후 활성화가 진행되려고 할 때 코로나 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작되며 공간을 사용하지 못하였다가 작년(21) 12월에 공간을 다시 손보고 재개장을 하게 되었다. 또한 공간 자체가 지역 내 커뮤니티 활성화를 지향하며 기획했던 공간이었기에 코로나 시기의 운영에 제한이 많아 고민이 많았다.

 

Q. 앞으로의 공간 운영에 대한 계획이나 방향성이 있다면?

 

다양한 컨텐츠를 개발하고 운영하며 스스로에 온전히 집중하고 때론 서로 교류할 수 있는 마을 공유 공간으로 만들어 가고자 한다.

 

Q. 마지막 한마디.

 

신림다락에서 판매하고 있는 음료와 디저트 들이 정말 맛있다. 많이 오셔서 즐겨주시면 감사하겠다.

이미지 클릭 ▶ 다락카페에서 판매중인 디저트와 음료수


서창우PD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