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1974
발행일: 2024/03/11 18:46:07  윤석훈
관악구, 강력범죄 예방과 안심관악 조성에 박차.. 범죄 예방 사업 지난해 대비 161% 증액한 127억 편성
지난해 강력범죄 예방 T/F 운영, 민관경 합동순찰 실시 등 범죄예방 대책으로 강력범죄 건수 지속 감소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강력범죄 예방 종합 대책을 수립하고 안심관악 조성 관련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한다.

 

지난해 이상동기 강력범죄 등이 연이어 발생함에 따라 구는 강력범죄 예방 T/F 운영 경 합동순찰 실시 등 여러 기관과 협업하여 범죄 예방 대책을 전력 추진했다. 그 결과, 지난해 9월부터 관악구 전역의 강력범죄 건수가 지속적으로 감소해왔다.

 

구는 올해 범죄 예방 사업에 지난해 대비 161%(2.6) 증액된 127억 원을 편성하고, 구민이 체감할 수 있는 4개 분야 26개 대책을 담은 강력범죄 예방 종합 대책을 수립했다. 특히, 올해는 범죄 예방 인프라 확충에 약 100억 원을 편성하여 집중 추진할 계획이다.

 
안심귀가스카우트 대원 순찰 모습


분야별로 살펴보면 먼저 범행욕구 원천 차단을 위한 범죄 예방 인프라 확충이다.

 

구는 80억을 투입하여 폐쇄회로(CCTV)를 지난해 대비 19% 추가 설치한다. 도로 등산로 공원 보도 육교 등 관악구 전역에 총 305개소, 1,131대를 설치할 계획이다.

또한, 범죄 취약지역인 관악산 숲길 내 국가지점번호 표지판지난해 대비 71% 추가 확충 사각지대 보안등 증설과 유지관리 12억 투입 안심 골목길 조성과 여성안심귀갓길 시설 보수에 각각 6, 1억을 투입하여 더욱 촘촘하게 도시 안전 인프라를 조성한다.

 

두 번째 분야는 안전 취약지역 중심 현장 순찰 강화이다.

 

구는 관악산 숲길 상시 순찰을 위한 안전지킴이운영 12회 이상 범죄 취약 구간 자율방범대순찰 강화 심야시간 안전 귀가를 도와줄 안심귀가 스카우트를 지속 운영하여 안전 사각지대를 축소한다.

 

세 번째 분야는 강력범죄 피해 방지를 위한 범죄예방 사업 확대이다.

 

구는 1인 가구 안심 홈세트 4(폐쇄 회로 등) 지원 24시간 스마트한 안심 체계 안심이 앱운영 위기 상황 대피를 위한 안심지킴이집운영 전문가와 함께 우범지역 4개소 대상 현장 컨설팅등 다양한 사업을 지속 운영한다.

 

또한, 구는 장기적 관점에서 지역사회와 함께 일상생활에서 범죄에 대응하는 다양한 사업을 운영한다. 방치된 정신질환자 조기 발굴과 맞춤형 정신건강 서비스를 제공하는 정신건강 관리운영 은둔, 고립 대상자 일상 복귀를 지원하는 별빛 마실 학교운영 일반 주민 대상 호신술 특강을 확대 실시할 계획이다.

 

네 번째 분야는 범죄에 노출된 자가 신체적, 정신적 피해를 극복하고 안정적 생활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범죄 피해자 지원 사업이다.

 

성폭력 피해와 강력 범죄로 인해 상해를 입은 관악구민 누구나 보상받을 수 있도록 구민 안전보험보장 항목을 신설할 계획이다. 그 밖에도 범죄 피해자 상담과 치료비 등 지원 여성 폭력 피해자 긴급 일시보호 가정폭력 피해자 보호시설 지원 성폭력 피해자 상담소 지원 등을 추진한다.

 

한편, 구는 종합 대책 수립 외에도 구민 안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먼저, 구는 오는 10월까지 지역 내 15년 이상 된 노후 가로등 시설물을 교체하여 안전하고 쾌적한 야간 보행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올해는 난향동 주민센터부터 호암로까지 난곡로 약 1.5km 구간에 집중하여 가로등 주 분전반 배관 배선 등을 전면 정비한다. 또한, 구는 관내 가로등 고장과 사고주, 전도 가능 시설물 정비에도 4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안전사고를 예방할 계획이다.

 

또한 구는 지난 9월 치안 사각지대와 강력 범죄 다발지역 전수조사한 결과를 바탕으로, 범죄 취약 골목길에 오는 10월까지 보안등 130등과 원격 감시 양방향 점멸기 3,500대를 확대 설치한다. 특히, 보안등 양방향 관리 시스템은 실시간으로 보안등 고장을 확인하고 보수 가능하다는 점에서 사각지대 범죄 예방에 더욱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된다.

 

박준희 구청장은 지난해 이상동기 강력 범죄로 인해 구민들이 불안해하는 모습을 보며 구청장으로서 안전 도시 조성에 막중한 책임감을 느꼈다.”라며, “우선 범죄 동기를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도록 인프라를 충분히 확충하고, 그밖에 안전 순찰, 범죄 피해자 지원 등 안심관악을 만드는데 총력을 다할 것이니 구민 여러분도 생활 안전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윤석훈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신문링크
관악뉴스링크
관악뿌리재단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