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1875
발행일: 2024/02/22 19:09:25  김우신
[생방송 가요톡톡-수]초대손님 정대식, 상남자 가수 정대식이 방방곡곡 찍고 다니는 이유, “ 제 노래 <잘못찍었어> 가사 속에 그 이유가 있죠”

김시아&정하영의 생방송 가요톡톡(2024.02.14)

- 시간 : 오후 12~2시 생방송

- 진행 : 김시아&정하영

- 초대가수 : 정대식


 

노래 < 잘못 찍었어 > < 빗속의 그녀 >로 활동 중인 정대식이 2부 생방송 가요톡톡에 출연했다.

 


정대식은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전국 방방곡곡을 쑤시고 다니는 잘못찍었어의 정대식입니다. ”라며 상남자 매력을 발산하듯 우렁찬 목소리로 첫 인사를 건넸다.

 


첫 인사를 듣자마자 웃음을 터뜨린 두 DJ전국 방방곡곡을 얼마나 많이 다녔길래 누비는 것도 아니고, 들쑤시고 다니는 거냐고 묻자, 정대식은 잘 찍어야 하는데 노래 제목처럼 잘못 찍어서 전국 방방곡곡을 다녀도 결국 내 사람을 못 찾았다며 재치 있게 답했다.

 


1983년 MBC에서 주최한 가요제에서 결선까지 올라간 바 있고, 대학가요제 예선에도 참가한 바 있는 정대식은 이후 30년 가까이 음악 활동을 접고 지냈다. 7년 전 우연한 기회에 밴드 보컬로 활동을 하게 되면서 본격적으로 음악 활동을 다시 시작하게 됐다.

 

정식 데뷔앨범 타이틀곡인 잘못찍었어는 사랑하는 상대의 달콤한 말에 속아 잘못된 만남을 갖게 된 내용의 노래다.

 


DJ뭘 잘못찍었길래 노래 제목을 잘못찍었어로 짓게 된건지 궁금하다고 묻자, 정대식은 강경민 작곡가에게 우연히 이 노래를 받게 됐는데 가사 내용이 나와 비슷하다는 생각이 들더라라고 말해 노래 가사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잘못 찍었어 잘못 찍었어

난 너를 난 너를 잘못 찍었어

그대를 만난게 나의 실수야

그대를 만난게 나의 잘못이야

첫 눈에 반해서 난 너를 찍었는데

 

잘 생겨서 난 너를 찍었는데

달콤한 그 말에 나는 속았어

나 밖에 없다고 너는 말을 했지

사실이 아니야 넌 나를 속였어

너는 다른 남자가 옆에 있었어

잘못 찍었어 잘못 찍었어

난 너를 난 너를 잘못 찍었어

잘못 찍었어 잘못 찍었어

난 너를 난 너를 잘못 찍었어

달콤한 그 말에 나는 속았어

잘못 찍었어 잘못 찍었어

난 너를 난 너를 잘못 찍었어

 

< 잘못찍었어 > 가사 중

 
 


노래를 들은 DJ노래를 들어보니 방방곡곡 찍고 다니는 이유를 바로 알 것 같다. 굉장히 유쾌하고 중독성 있는 노래다.”라고 말했다.

 

2019년 발매한 2집 앨범의 수록곡인 < 빗속의 그녀 >는 사랑하는 여인의 우산이 되어 주고 싶은 마음을 담은 노래다.

 

빗방울 흩날리는 오후의 비오는 거리

그녀는 걷고 있네

찰랑찰랑 긴 머리 휘날리며

내 마음을 흔들리게 하네

당신의 우산이 되어

그대 옆에 설 수 있다면

난난난 세상 매일 행복한 남자

넌넌넌 내 마음의 유일한 여자

저 하늘 반짝이는 별빛이 되어

영원히 널 비추리

 

< 빗속의 그녀 >

 
 


DJ가 "노래 분위기와 얼굴만 봐선 착한 교회 오빠 같은 이미지 같다"고 말하자, 정대식은 유도를 했었다. 술을 마실 때에도 67도 알콜 도수가 높은 쎈 술을 즐긴다라고 말해 상남자의 반전 매력을 뽐냈다.

 

방송을 마치며 정대식은 "김시아, 정하영 두 DJ와 함께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즐겁고 편안하게 방송하고 간다. 앞으로 다른 곳 가서 잘못 찍지 마시고, 저 정대식 잘 찍어주세요" 라며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이날 보이는 라디오 실시간 댓글 창에는 가수 정대식님 잘못찍었어’ ‘빗속의 그녀많이 사랑해주세요 대박 나시길 기원합니다 최고 최고라며 응원했다.

 

김시아&정하영의 생방송 가요톡톡(2024.2.14.) ‘정대식편은 관악 라디오 FM , 팟빵을 통해 다시 들을 수 있고 페이스북 관악 FM 페이지를 통해 보이는 라디오로 다시 보기 할 수 있다.


김우신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신문링크
관악뉴스링크
관악뿌리재단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