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1348
발행일: 2023/09/27 15:36:58  윤석훈
관악구, 중장년 1인가구 ‘행복한 밥상’ 에서 만나다
중장년 1인가구 소셜다이닝으로 건강한 식생활과 소통의 시간 마련

행복한 밥상_에서 중장년 1인가구들이 음식을 만들고 있다


관악구가 지난 4월 서울시에서 주관하는 1인가구 소셜다이닝, ‘행복한 밥상공모에 선정됐다.


 ‘소셜다이닝은 관심사가 비슷한 사람끼리 만나 식사를 즐기며 소통하는 것을 말한다. 구는 특히 중장년 남성 1인가구를 대상으로 소셜다이닝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건강한 식생활과 사회적 관계망 형성을 돕고 있다.

 

행복한 밥상프로그램은 중장년 1인가구 남성 대상의 소셜다이닝 ().(Talk).()’ 여름철 건강식단을 전하는 건강밥상 나눔공유주방’ 3가지로 구성돼있다.

 

먹고 대화하고 즐긴다.’는 뜻의 ().(Talk).()’은 관악구 삼성동과 대학동에서 운영한다. 삼성동 행복수라간에서는 제철음식을 활용한 조리 교육과 탁구 등 취미 모임을 함께 즐기고 대학동 해피친구들모임에서는 고영양 식단으로 2인분 음식을 만들어, 1인분은 이웃에게 전달하고 1인분은 참여자들끼리 나눠먹는다.

 

지난 7월에는 ().(Talk).()’ 참여자들이 종로구 통인시장에 방문해 먹거리 코스를 따라 엽전 도시락을 먹고 MZ세대들에게 인기있는 인생네컷(즉석사진 촬영)도 찍으며 서로 소통하는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중장년 1인가구가 많은 대학동에서는 건강밥상나눔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고시원과 같이 부엌이 없는 비조리시설에 거주하는 중장년 남성 1인가구에게 샐러드와 착즙주스를 나눔하고 간단한 영양교육을 제공하고 있다.

 

삼성동 성민종합사회복지관에서는 공유주방을 운영한다. 레시피와 요리재료를 갖춘 조리공간을 상시로 개방해 1인가구 혼자 부담없이 요리하고 음식을 집으로 가져갈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행복한 밥상은 중장년 1인가구의 식생활 개선을 돕는 데 그치지 않고, 소통의 기회를 제공하여 사회적 관계 형성에도 기여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1인가구 지원사업을 추진해 중장년 1인가구가 소외되지 않고 소통하며 더욱 풍요로운 삶을 누릴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윤석훈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뿌리재단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