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0114
발행일: 2022/11/25 11:42:50  박가령
[생방송 가요톡톡-금] 게스트 정경 “ 정발라! 부천의 디바로 돌아온 나 정경입니다!”

임문일&최상아의 생방송 가요톡톡 (2022.11.18)

 

- 시간 : 오후 12~2시 생방송

- 진행 : 임문일&최상아

- 초대가수 : 정경

 


노래 <돌아온 나>로 활동하고 있는 가수 정경이 금요일 생방송 가요톡톡 2부에 출연했다.

 
[썸네일 클릭][스튜디오 앞에서] 가수 정경
 


가수 정경은 함께 출연한 가수 조아진의 제자이다. 방송 내내 돈독한 사이임을 과시하며 "제자로서 3년 정도 배우며, 현재는 조아진이 회장을 맡고 있는 대한 가수 협회 부천지부 회원으로도 활동하고 있다"고 전했다.


스승과 제자로서 서로 덕담을 주고받으며 조아진 가수는 정경에게' 부천의 디바, 발라드 가수' 라고 칭찬했다.

 
[썸네일 클릭][스튜디오 앞에서] 가수 조아진, 가수 정경
 


가수 정경의 데뷔 싱글 앨범 <돌아온 나>사랑하는 사람이 돌아오는 것이 아니라 나의 인생, 내 자신을 위해 나에게 돌아온 나라는 깊은 의미를 담고 있다. 누구나 따라 부를 수 있는 유행가 리듬으로 밝고 신나는 분위기의 곡이지만, 가수 정경의 허스키하고 안정감 있는 목소리와 깊이 있는 가사로 무게감이 느껴진다.

 

노래 <돌아온 나>에 대해 정경은 원래 남자가수에게 줄려고 만들어진 곡이였다. 작곡가가 처음에는 허락을 안 해주다가, 계속 두드리니 허락해주셨다.”라며 곡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썸네일 클릭][생방송 중] 가수 정경


이어, “어릴 때부터 가수가 꿈이었다. 어릴 때 꿈과 <돌아온 나>노래의 가사가 딱 맞아서 꼭 부르고 싶었다며 곡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노래를 들은 DJ큰 힘을 주는 노래다. 자주 돌아오세요” 라고 말하자, 정경은 불러주시면 언제든 돌아오겠습니다 라고 답했다.

 

가수 정경은 트로트에 대해 평소 발라드만 부르다 트로트를 하려니, 처음에는 힘들고, 자신이 없었다. 약 1년 동안 스스로 연습하고 소화하려 애썼다아직도 좀 부족한 것 같다.”라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썸네일 클릭][생방송 중] 가수 조아진, 가수 정경, 임문일 DJ, 최상아 DJ
 


정경 가수는 이날 두 번째 곡으로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해 부른 류계영의 인생을 선곡했다.  

 

DJ자신의 노래처럼 소화했다. 고음처리도 깔끔하고, 장엄한 발라드와 아주 잘 어울린다. ‘성발라대신 정발라!’”라며 극찬했다.

 
[썸네일 클릭][스튜디오 앞에서] 최상아 DJ, 가수 조아진, 가수 정경, 임문일 DJ
 

임문일&최상아의 생방송 가요톡톡(2022.11.18) ‘정경편은 관악FM 홈페이지(http://www.radiogfm.net), 관악FM , 팟빵을 통해 다시 들을 수 있고 유튜브 채널 GFM가요톡톡, 페이스북 관악FM 페이지를 통해 보이는 라디오로 다시보기 할 수 있다.


박가령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뿌리재단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