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9487
발행일: 2022/06/28 14:25:33  임민경
관악구, ‘2022년 서울형 의류제조업체 작업환경 지원사업’ 최종 선정
총 3억 5천만 원, 52개 업체 최대 800만 원 지원, 안전하고 쾌적한 작업환경 제공

관악구가 서울시에서 공모한 ‘2022년 서울형 의류제조업체 작업환경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서울형 의류제조업체 작업환경개선 지원사업은 의류제조 작업 특성상 발생하는 분진, 환기 불량 등 유해물질에 상시 노출되는 열약한 환경에서 작업하는 의류제조업체의 작업환경개선을 위해 물품 등을 지원하여 의류제조업 경쟁력 제고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

 
이미지 클릭 ▶ 신사동에 위치한 관악구 소공인 의류봉제 협업센터 전경 (1)

지원하는 물품은 안전관리(소화기, 화재감지기 등) 및 근로환경개선(산업용 청소기, LED조명 등)은 물론 작업능률향상(연단기, 재단테이블 등)에 필요한 물품이다.

 

구는 ‘2022년 서울형 의류제조업체 작업환경 지원사업신청금액 전액인 시비 26천만 원에 구비를 추가 편성해 총 35천만 원까지 확대하여 관내 52개 업체에 최대 800만 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이미지 클릭 ▶ 신사동에 위치한 관악구 소공인 의류봉제 협업센터 전경 (2)

특히 구는 2019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서울시 작업환경개선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되며 의류제조 소공인들에게 안전한 작업환경을 제공하고자 하고 있다.

 

한편 구는 의류봉제 소공인 집적 지역인 신사, 조원, 미성동 일대에 재단실·CAD교육실·패턴실 공동작업장·샘플실 등 전문시설을 갖춘 관악구 소공인 의류봉제 협업센터’(남부순환로 1517-1)를 지난 2월 개관했다.

 

또한 지역 의류봉제 소공인을 대상으로 공동작업장 활용, 소공인 역량강화 교육, 컨설팅, 집적지구 소공인 네트워크 구축, 소공인 공동브랜드 및 공동상품 개발, 판로개척 등을 지원하고 있다.


임민경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