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radiogfm.net/news/15834
발행일: 2019/11/06 13:45:19  박현숙기자
관악구, 삼성동 ‘친환경 관악 도시농업공원’ 조성

관악구가 지난 1030일 주민과 함께 관악 도시농업공원준공을 축하하는 기념식과 더불어 텃밭 작은 음악회를 개최했다.

 

구 관계자는 이번 도시농업공원 조성사업은 시민에게 휴게 공간 제공 및 녹지량 확충을 위한 공원을 조성하고자 추진해온 구의 역점사업이라고 밝혔다.

 

구는 지난 2017년부터 시비를 포함한 총 사업비 86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삼성동(신림동 산 86-6) 일대 15,000규모의 관악구 최대 친환경 도시농업공원을 조성했다.

 

이날 행사는 현악 4중주 공연을 시작으로 퓨전 국악 관악 청년 버스킹 공연 자연물을 활용한 염색이야기 오곡주먹밥-밥이야기 멍석치기 풍선아트 등 다채로운 체험과 이벤트 등이 펼쳐졌다.

 

관악도시농업공원은 주민들이 직접 경작할 수 있는 분양 텃밭인 경작 체험원, 아이들을 위한 유아 숲터, 다양한 수생식물이 습지, 힐링 공간인 장미, 허브원, 치유의 숲길, 도시농업센터 등 도시농업 시설을 갖추고 있다.

 

올해 11월부터 공원 내 도시농업센터에서는 한달 식물 키워먹기’, ‘자연 빛 물들이기등의 시범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내년부터는 아이부터 어르신까지 전 연령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관악구는 지난 5월 서울시와 함께 도시농업에 대한 경험을 공유하고 지역공동체 문화를 회복하는 8회 서울 도시농업박람회를 개최했다.

 

박준희 구청장은 관악 도시농업공원을 통해 걸음마를 뗀 꼬마 농부부터 어르신 농부까지 도시농업으로 함께 소통하는 건강한 공동체가 피어나길 기대한다.”, “관악 도시농업공원이 공동체간소통과 나눔의 대표적인 도시농업 문화 명소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