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radiogfm.net/news/18683
발행일: 2021/11/29 18:06:43  임민경
[관악포커스] ‘코로나 19 일일 확진자수는 3천 3백명 넘어’, 관악구, 도시농업 우수 자치구 평가 ‘대상’ 수상

이진아 & 단야의 생방송 가요톡톡 (2021.11.29.)

 

- 시간 : 오후 12~2시 생방송

- 진행 : 이진아 & 단야

- 출연 : 임민경PD

 

이진아(이하 이) : 관악구 소식을 전해드리는 관악 포커스시간입니다. 임민경PD 함께 합니다. 어서오세요.

 

임민경(이하 임) : 안녕하세요.

 

단야(이하 단) : 오늘은 어떤 소식 준비해주셨나요.

 

: 네 먼저 코로나19 소식입니다. 1129일 월요일 기준 누적 확진환자수는 444200명입니다. 일일 확진자수는 33백명을 넘었는데요. 관악구의 경우 77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습니다.

 

: 하루 확진자가 이제는 3천명을 넘어섰군요. 아직 주말 여파가 합쳐지면 확진자 수는 더 늘어날 것 같은데요.

 

: 맞습니다. 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이 북미 대륙에도 상륙했고 전세계 모든 대륙에서 발견되어서 더 걱정인데요. '오미크론'은 지난달 보츠와나에서 처음 발견된 이후 세계 각국으로 빠르게 퍼지고 있습니다.

 

: 감염자들은 어디서 감염이 된 건가요?

 

: 최근 아프리카 나이지리아를 다녀온 여행객들입니다. 가장 많은 감염자가 나오고 있는 지역이 유럽인데, 프랑스에서도 아프리카 방문 이력이 있는 감염 의심 사례 8건이 보고됐습니다. 현재까지 14개국에서 감염이 확인됐고 2개국에서 의심 사례가 나왔습니다.

 

: 오미크론 사례가 계속 추가되고 있네요. 더 강한 방역 규제가 필요할 것 같은데요.

 

: 맞습니다. 영국은 대중교통 등에서 다시 마스크를 쓰고 오미크론 접촉 시 백신 접종자도 자가격리를 하도록 할 계획이며 네덜란드는 부분 봉쇄에 들어갔습니다


또 각국은 앞다퉈 아프리카발 항공기의 입국을 금지시키고 있는데요. EU집행위원장은 "과학자들이 오미크론 변이를 분석할 시간을 확보해줘야 한다"고 호소했습니다.

 

: 분석할 시간이 어느 정도 필요한 건가요?

 

: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은 오미크론의 전염성과 심각성, 특징 등 확실한 정보를 얻기까지 어림잡아 2주 이상 시간이 필요하다고 밝혔는데요.

 

: 백신 접종 수치가 증가하고 있기는 하지만 당장 확진자수가 너무 높아서요. 실내외 마스크 착용, 주기적인 환기, 적극적 진단검사 등 세 가지 방역수칙 꼭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 확진자 수가 늘어날수록 치료를 받을 수 있는 병상도 부족해지잖아요. 일반 진료까지 문제가 생기고 있다고 하니 정말 조심해야겠습니다. 다음 소식 전해주시죠.

 

관악구, 도시농업 우수 자치구 평가대상수상

 

: 네 다음 소식입니다. 관악구가 서울시 주관 ‘2021년 도시농업 우수 자치구 평가에서 대상 수상의 영광과 함께 4년 연속 우수 자치구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습니다.

 

: 우선 축하합니다. 도시에서 농업과 관련해서 대상을 받았다니 놀라운데요. 구체적으로 어떤 심사들이 평가된건가요?

 

: 도시텃밭 조성 및 관리 서울농부포털 참여율 도시농업 예산확보 및 집행 도시농업행사 추진 기타 도시농업 (지원센터 운영, 안전성 검사) 등을 심사해 평가했습니다.

 

: 관악구가 도시 농업을 위해 많이 기여를 했다고요.

 

: 도시농업과 여가·문화가 어우러진 커뮤니티 공간 삼성동 관악도시 농업지원센터에서 텃밭관리 상담, 상자텃밭 가꾸기 수업, 친환경 비료 제공 등 다양한 농업관련 정보를 제공하며 도시농업 저변 확대에도 심혈을 기울였는데요.

 

임 : 특히 도시농업복합공간인 강감찬 도시 농업센터를 개관해서 다양한 행사와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고요. 시민 소통과 문화의 장을 제공하고 최대 규모의 농업프로그램을 운영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하네요.

 

: 네 더욱더 청정해질 관악구를 기대해보겠습니다. 알찬 소식 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관악포커스 오늘 임민경PD와 함께 했습니다. 고맙습니다.


임민경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