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2146
발행일: 2024/04/15 18:58:11  강민건PD
[김보리의 뮤직카페with 골드] 고민과 걱정을 씻어내고 싶을 때. 거품목욕을 해보는 건 어떨까요. MLI의 ‘B.B.B’


김보리의 뮤직카페 with 골드 (2024.04.11.)

- 시간 : 목요일 5~6시 생방송

- 진행 : 김보리, 골드

- 초대게스트 : MLI

 

안녕하세요 MLI로 활동하고 있는 가수 신우영 이라고 합니다.” 가수 MLI가 김보리의 뮤직카페를 찾았다.


이미지 클릭 ▶ 김보리의 뮤직카페 with 골드 게스트 : MLI
 

 

활동명의 뜻을 묻는 질문에 MLI문 라이트 인클루전, 달빛을 포함했다는 뜻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포털에선 MLI로 검색하셔야 나오는데 오늘 드디어 한글 믈리로 검색해도 나올 수 있도록 수정을 하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첫 곡 라이브로 러브 어페어를 준비한 MLI의 곡을 듣고 두 DJ목소리가 너무 좋다. AR을 틀어놓은 것 같다.”고 소감을 남겼다.

 

가수를 언제 생각했냐고 묻는 질문에 MLI어렸을 때부터 좋아했지만, 음악이라는 현실이 부모님께서 바로 OK 하시기는 어려운 직업이지 않나, 19살에 새벽에 부모님을 깨워서 무릎을 꿇고 음악을 해달라고 했던 기억이 난다.”고 밝혔다.

 

이어, “부모님이 대학은 가는 것이 좋지 않냐고 하셔서, 어떻게든 가보겠다고 이야기하고 실제로도 들어가게 되었다. 그때부터 음악을 제대로 시작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미지 클릭 ▶ 김보리의 뮤직카페 with 골드 게스트 : MLI

 

두 번째 곡으로 ‘B.B.B’를 소개한 MLI버블 버블 베스트라고 해서 거품 목욕을 뜻하는 제목이다. 친구가 우울했던 시간이 있었는데 이 곡을 듣고 힘을 냈으면 싶었다. 친구에게 해주고 싶은 말을 쓴 곡이다.”고 곡을 소개했다.

 

스트레스 해소 방법으로 춤을 춘다고 밝힌 ‘MLI’춤을 잘 추는 건 아닌데 중학생 때 춤 전공을 한 적이 있다. 지금은 막춤을 추긴 하지만 스트레스 해소용으로 춤을 춘다.”고 밝혔다.

 

SNS와 유튜브 활동을 함께 하고 있다고 밝힌 MLI노래 레슨도 하고 있지만 레슨 영상은 올리지 않고 있고, 제 노래나 커버 영상을 올리고 있다. 한 번씩 들어오셔서 보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미지 클릭 ▶ 김보리의 뮤직카페 with 골드 게스트 : MLI

 

마지막 곡으로 최근 싱어게인 이라는 경연 프로그램에서 가수 소수빈이 리메이크한 넌 쉽게 말했지만을 전한 MLI원키로 가져와서 조금 낮게 들릴 수는 있지만, 이 버전이 제 취향이라서 오늘 여러분들에게 들려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마지막 인사로 부모님께 짧은 영상 편지를 전한 MLI제가 음악을 할 수 있게 밀어주신 점, 제 노래를 좋아하고 사랑해 주셔서 감사드리고, 얼른 성공해서 좋은 효도 더 할게요.”라고 인사를 전했다.

 

김보리의 뮤직카페 with 골드 (2024.04.11) ‘MLI’편은 관악FM 홈페이지(http://www.radiogfm.net), 관악FM , 팟빵을 통해 다시 들을 수 있고 유튜브 채널 GFM가요톡톡, 페이스북 관악FM 페이지를 통해 보이는 라디오로 다시 보기 할 수 있다.


강민건PD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신문링크
관악뉴스링크
관악뿌리재단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