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2048
발행일: 2024/03/29 18:29:20  윤석훈
관악구, 스마트약통으로 약자 돌봄 나선다
- 총 5천 90만 원 투입해 스마트약통을 활용한 약자 돌봄 지원체계 구축 나서 - 적외선(IR) 센싱 기술이 접목된 스마트약통을 돌봄공백 고위험 가구 등 300여 가구에 배부하고 복약시간 알림, 중복섭취 알림, 복용 상태 확인 등 지원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서울시가 주관하는 약자와의 동행 자치구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 취약계층 지원 강화에 나선다.

 

약자와의 동행 자치구 지원사업지역별 복지 수요에 맞는 취약계층 맞춤 지원을 통해 약자와의 동행 가치를 확산하고자 하는 공모사업이다.

 

이번 선정으로 구는 올해 총 590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고, 지역특화 신규사업인 스마트약통을 활용한 약자 돌봄 지원체계 구축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어르신댁에 방문해 복약지도를 하고 있다
 

스마트약통을 활용한 약자 돌봄 지원체계 사업은 스마트 기술과 인적 안전망을 활용하여 지역돌봄 공동체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구는 이 사업으로 3가지 이상의 약물을 복용하는 돌봄공백 고위험 가구 등 사회적 약자 300여 가구에 스마트약통을 배부하고, 규칙적인 약물 복용 관리를 도움과 동시에 복용자의 약물 치료 효과를 증대시킬 계획이다.

 

대상자들은 적외선(IR)센싱 기술이 접목된 스마트약통을 스마트폰 전용 애플리케이션과 연동하면 복약시간 알림 중복섭취 알림 복용 상태 확인 등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가족, 요양보호사, 복지 통장 등 대상자와 접촉빈도가 높은 사회구성원들이 복용내용 데이터를 원격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해 미 복용자의 안부확인과 복약을 독려할 예정이다.

 

구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고위험 사각지대를 발굴하고, 맞춤형 사업 추진으로 고독사 등 인명사고를 미연에 방지해 나갈 방침이다.

 

구는 동 주민센터 복지플래너,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의 추천 등을 통해 우선순위에 따라 대상자를 선정하고, 오는 4~5월쯤 스마트약통을 배부할 예정이다,

 

박준희 구청장은 스마트약통 사업이 돌봄공백 고위험 가구 등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우리구의 특성에 맞는 새로운 사업을 발굴하고 맞춤형 지원을 통해 약자와 동행하는 관악구를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윤석훈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신문링크
관악뉴스링크
관악뿌리재단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