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8760
발행일: 2021/12/17 16:17:07  임민경
[김보리의 뮤직카페 with 골드]걸그룹 하이엘, '6人 완전체가 함께 할 때 보여드릴 수 있는 모습 기대해주세요!'


김보리의 뮤직카페 with 골드 (2021.12.16.)

- 시간 : 목요일 5~6시 생방송

- 진행 : 김보리, 골드

- 초대게스트 : 하이엘

 


노래 "Too, Too", "아름다운 밤"으로 활동 중인 걸그룹 하이엘이 김보리의 뮤직카페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진(리더, 리드 래퍼, 서브 보컬)각자 다른 회사에서 연습 생활을 하다가 하이엘로서 함께 합을 맞춘 지는 1년 정도 되었다. 가장 오랜 연습생 기간이 4-5년 정도다.’라고 말했다.

[썸네일 클릭] 아이돌 그룹 하이엘

이어 노래 에 대해 여러 뜻이 있는데 좋아하는 마음이 너무 많다는 뜻을 담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수정(메인 래퍼)원래 목소리가 허스키하다. 동물 닮았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는데 나무 늘보를 닮았다고 말해주신다. 말도 느리다. (웃음)’라고 말했다.

 

알고 싶어 네 모든 것들이 궁금한 것들이

알고 싶어 눈을 감고 내 손을 느껴봐

순간을 즐겨봐 You want me now Ye I Know

린 가린가린 두려워서 널 버린버린

수줍어서 날 가린가린 바보 같았던

Me 미치도록 (Me 미치도록)

꿈에서라도 하루 빨리 듣고 싶은 말

 

노래 "Too, Too" 

 

이에 예슬(리드 보컬)외계인이 알 때까지 우주까지 높이 성장하겠다. 가서 직접 하이엘을 알리겠다.’라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썸네일 클릭][생방송 중] 아이돌 그룹 하이엘, 가수 골드, DJ 김보리3

주아(서브보컬)뮤직비디오를 촬영할 때 하이엘 멤버가 모두 함께 뭉쳤다는 느낌을 많이 받았다. 동료애를 확 받아서 하이엘을 하길 잘했다고 느꼈다.’라고 말했다.

 

다경(메인 댄서, 메인 보컬)처음 음악방송을 나가고 가족과 지인분들이 알아주셨을 때 마음이 몽글몽글하고 가장 기분이 좋았던 순간이었다.’라고 덧붙였다.

 

따뜻한 바람 불어내 맘 속에

너란 빈틈이 생겨 꽃이 피네

뒤척뒤척이다 baby 잠이 오질 않아

baby 달빛을 타고서 멀리떠나고 싶어

단 둘이바다를 건어서

baby내 손을 잡아줘

baby너에게 물들어 가

such a beautiful day

서로를 바라보고 구름을 타고

go gosuch a beautiful night l need you

너와 내가 너와 내가 talk

 

노래 <아름다운 밤>

 

이진(리더, 리드 랩퍼, 서브 보컬)연습생활을 많이 하다보 니 친구가 많이 없는데, 숙소 생활을 하면서 친한 친구가 생긴 것 같아서 너무 좋다.’라고 말했다.

 
[썸네일 클릭][스튜디오 앞에서] 아이돌 그룹 하이엘, 가수 골드, DJ 김보리

하윤(리드 댄서)저희가 처음으로 팬미팅을 한 적이 있다. 할로윈 맞이로 코스튬을 해서 무대를 꾸몄는데 가족과 친구들도 함께 와서 실제로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어서, 하이엘이 아니었으면 이렇게 보여드리지 못했을 거라고 느꼈다.’라고 말했다.

 
[썸네일 클릭][생방송 중] 아이돌 그룹 하이엘, 가수 골드, DJ 김보리2

예슬(리드 보컬)언니들과 지내는 게 처음이라 걱정을 많이 하고 왔다. 근데 언니들이 너무 잘해줬다. 그래서 제가 하이엘에 멤버로 있는 것 보다도, 하이엘의 언니들이 하이엘에 있다는 게 더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썸네일 클릭][스튜디오 앞에서] 아이돌 그룹 하이엘, 가수 골드, DJ 김보리

수정(메인 래퍼)연습생 생활을 오래 해서 부모님과 가족들의 저에 대한 기대가 많았다. 이제 어느 정도 그 기대에 부응할 수 있고 자랑스러운 딸이 된 것 같아서 하길 잘했다는 생각이 든다.’라고 말했다.

 
[썸네일 클릭][스튜디오 앞에서] 아이돌 그룹 하이엘

김보리의 뮤직카페 with 골드 (2021.12.16.) ‘걸그룹 하이엘편은 관악FM 홈페이지(http://www.radiogfm.net), 관악FM , 팟빵을 통해 다시 들을 수 있고 유튜브 채널 GFM가요톡톡, 페이스북 관악FM 페이지를 통해 보이는 라디오로 다시 보기 할 수 있다.


임민경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