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8430
발행일: 2021/09/24 14:07:47  김태훈
관악구, 통행불편 전신주 이설로 주민 안전사고 예방
주민 보행환경 개선 및 안전사고 예방, 도시미관 개선 등 주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

관악구가 지역 내 보행로를 가로막는 전신주 이설을 위해 2021년 2차 추경으로 6억 원을 확보, 본격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구는 그 동안 좁은 골목길이나 통학로 등 도로 한가운데 위치한 노후 전신주들이 보행자와 차량의 통행 불편 및 안전사고를 초래함에도 [전기사업법] 제 72조 및 [전기통신사업법] 제 80조의 '이설 비용은 원인을 제공한 자가 비용을 부담한다' 원칙에 따라 이설되지 못하고 방치되는 사례가 많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공익을 목적으로 하는 경우 자치구가 전신주 이설 비용을 부담할 수 있다'는 서울시의 의견에 따라 구는 통행 불편 전신주 이설 지원에 적극행정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고 강조했다.

먼저 그간 누적된 주민불편 민원 94건, 자체 수요조사 40건 등 총 134기의 전신주를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이 중 이설여건이 적합한 44기를 우선 대상으로 선정했으며 전기·통신 사업자인 한전, KT와 함께 수시로 협의회의를 개최하여 대상 전신주별 기술검토, 설계용역을 통해 이설공사를 실시할 예정이라 밝혔다.

또한 지역주민의 적극적 협조가 필요한 만큼 이설 대상지 인근 주민 홍보도 확대할 계획이며 이와 함께 이설 사업 뿐 아니라 전기·통신사업자의 비용부담이 가능한 전신주를 함께 발굴해 사업자 자체 이설을 요청함으로써 더 많은 수의 통행불편 전신주를 이설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구는 이번 사업을 통해 골목길 보행 환경 개선 및 안전사고 예방, 도시미관 개선 등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생활환경 개선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태훈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