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5344
발행일: 2019/06/17 17:13:20  김우신 기자
한강 야경 100배 즐기기, 매주 수.금.토.일 진행되는 '한강야경투어' 즐기세요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6.28(금)~7.26(금)까지 매주 수.금.토.일요일 저녁 8시 반포한강공원 일대에서 <한강 야경 투어>를 진행하며 6.18(화)부터 참가 신청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한강 야경 투어>는 반포 한강공원 일대의 야경 명소를 해설사와 함께 둘러 볼 수 있는 한강만의 투어 프로그램이다.
                           
< 한강 야경투어 포스터 >
특히 올해는 운영 횟수를 두 배 이상 확대, 회당 참가 인원을 증원하고 한층 다채로운 이벤트를 마련했다.

낮에는 숨겨져 있던 한강의 반전매력,‘야경’을 소재로 기획한 <한강 야경 투어>는 올해 “달하높이곰 돋아샤, 한강의 밤 비추오시라”라는 새로운 주제를 담았다.

이번 프로그램은 6.28(금)부터 5주간 매주 4회, 저녁 8시부터 약 90분간, 회당 성인 50명을 대상으로 운영되며, 미성년자라도 보호자를 동반할 경우에는 참가 가능하다.

한강에 특화된 전문 해설사가 안내할 투어 코스는 ▲고즈넉한 야경을 즐기며 사색할 수 있는‘서래섬’에서 시작해 ▲꽃을 형상화하여 조성한 ‘세빛섬’의 미디어 파사드쇼, ▲세계 최장 길이로 2008년 기네스북에 등재된 ‘달빛 무재개분수’의 화려한 조명을 감상 할 수 있게 구성되어 있다.

해설사가 들려주는 한강 이야기는 투어에 빠질 수 없는 요소로 어둠을 밝혀주는‘달’에 관련된 옛이야기, 야경 속에 숨겨진 주변 건축물과 한강의 다리, 달빛 무지개 분수 등 익숙하지만 잘 몰랐던 이야기를 재미있게 풀어낸다.

또한 투어를 더욱 즐겁게 해줄 이벤트로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나만의 한강 랜턴 DIY’는 참가자가 나만의 빛과 색을 담은 감성 랜턴을 만들고, 각자의 랜턴을 들고 투어를 진행하면 자연스럽게 한강의 밤을 밝히는 빛의 행진(랜턴 투어)이 완성되는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그 외에도 야경 투어 시간에만 나타나는 ‘빛의 포토존’에서 인생사진을 남기고, 해설사와 함께하는 ‘즉석 퀴즈쇼’도 즐길 수 있다.
                              
< 한강 역사탐방 포스터 >
한편, 서울시는 한강 이야기를 소재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중이다. 선사시대부터 현재까지 정치.경제.문화의 중심지였던 한강의 유구한 역사를 체험하는 <한강 역사 탐방>과 투금탄 설화를 스토리 보드게임 형식으로 풀어낸 초등학생 대상의 <한강공원 비밀지도:강서에 숨겨진 황금을 찾아라>가 있다.
                              
< 한강공원 비밀지도 포스터 >
총 12개 코스로 구성된 <한강 역사 탐방>은 한강 역사 해설가가 한강 인근 유적지와 문화시설 등 코스에 얽힌 한강 관련 역사, 문화, 인물에 대한 해설을 해주는 도보 관광 해설 프로그램이다. 

올해 11.30(토)까지 매주 화요일을 제외한 주 6일간 운영하며, 사전 예약 접수를 통해 진행된다.

<한강공원 비밀지도>는‘투금탄 설화’속 우애 좋은 형제자매처럼 미션을 통해 황금도 얻고 협동심과 지혜를 키울 수 있는 초등학생 대상 스토리 보드게임이다.

6.29(토)~7.13(토)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 30분까지 개인 및 단체 참가자를 대상으로 강서한강공원에서 진행된다.

모든 프로그램은 사전 접수를 통해 무료로 참가 가능하고, <한강 야경 투어>와 <한강공원 비밀지도>는 6.18(화)부터 서울시공공서비스 예약(http://yeyak.seoul.go.kr)을 통해 접수하면 되고, <한강 역사 탐방>은 전용 홈페이지(http://visit-hangang.seoul.kr)를 통해 상시 접수가 가능하다. 

이 밖에 자세한 사항은 한강 이야기 여행 운영사무국(070-4290-6967)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우신 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