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5211
발행일: 2019/05/10 17:30:28  김우신 기자
한강에서 '쉬고,읽고,공유'해요!문화쉼터 '서울생각마루'오픈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5.10(금)부터 뚝섬한강공원 자벌레 내 <서울생각마루>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서울생각마루’는 뚝섬 자벌레의 실내 1~3층에서 운영될 공간의 새로운 명칭이다. 

한강을 배경으로 잠시 쉬고, 책을 읽거나 각자 또는 함께 각각의 목적대로 작업, 활동 등 다양한 방식으로 활용될 수 있고 이를 통해 새로운 생각과 발상을 이끌어 낼 수 있는 공간을 지향한다.

또한 가옥에서 바람이 제일 잘 통해 여름이면 가장 시원한 쉼터가 되고, 모든 가족이 함께 시간을 보내는 서울의 ’마루‘같은 곳이 되길 바라는 의미를 담았다.
                         
생각마루 1층 휴식공간
먼저 1~2층은 일명, ’생각마루‘로 시민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1층에는 방문자의 편의를 위해 식음료를 제공하는 소규모 카페가 운영된다. 시설 내 와이파이는 무료로 이용 가능하고, 휴대폰, 노트북 등의 전자기기 유무선 충전이 가능하다.

또한 1~2층에서는 누구나 자유롭게 독서가 가능하도록 ’한강에서 읽기 좋은 책‘을 주제로 한 도서들이 비치되어 있다.

1층에는 시민 추천 도서로 구성된 ’천만 시민의 책장‘이, 2층에는 관련 분야의 전문가들의 자문과 추천을 통해 구성된 ’생각마루‘ 책장이 운영된다.
             
생각마루 2층 생각마루책장
3층은 ’상상마루‘로 최대 50명까지 수용가능하며, 좀 더 안정된 환경에서 공부하거나 개인.공동 작업을 필요로 하는 시민들을 위해 조성되었으며, 사전예약을 통한 유료 이용공간으로 2인실 두 개, 큐브 형태의 1인실 5석, 자유석 24석과 회의실로 구성된다.

’서울생각마루‘는 매주 월요일을 제외한 매일 오전 10시부터 저녁 10시까지 운영된다.

예약은 5.10(금) 정오부터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yeyak.seoul.go.kr)을 통해 접수 받으며 이용료는 1개월 이용 기준 2인실 100,000원 , 1인실 50,000원, 자유석 40,000원, 회의실은 시간당 5,000원이다.

’서울생각마루‘ 관련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j-bug.co.kr)를 참고하면 된다.


김우신 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