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2493
발행일: 2017/03/06 19:00:34  김우신 시민기자
민방위교육,3월부터 실생활과 연계된 체험 위주 실습으로 진행된다.

서울시는 3월부터 각 자치구 민방위교육장에서 민방위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교육은 민방위 1~4년차 35만 여명을 대상으로 약 2,100회에 걸쳐 진행되며 작년 12월에 서류 및 강의평가를 통해 선발된 149명의 민방위강사가 민방위 소양, 지진, 화생방, 응급처치 과목을 교육한다.

 

올해 처음 도입한 서울형 민방위교육은 대원 요구를 반영하여 실생활에 연계된 과목을 교육하고, 시대 변화에 맞춰 강의식 교육에서 벗어나 모두가 참여하는 체험 위주 실습으로 진행된다.

 

25개 자치구 중 8개 자치구(용산, 성동, 노원, 은평, 서대문, 강서, 구로, 강동)는 민방위 소양에 더해 재난, 역사 등을 아우르는 인문학 교육을 시범적으로 실시한다.

 

민방위교육으로는 지진 발생 시 행동요령 교육에 이어 일반 방독면 착용 실습과 상황별 대피요령 등에 대한 화생방 방호교육, 응급처치 교육이 실시된다.

 

또한 안전디딤돌 앱을 활용한 재난상황별 국민행동요령, 비상상황 발생 시 내 집 주위 대피소 찾기 등 꼭 필요한 정보지만 접하기 어려웠던 생활과 밀접한 내용을 위주로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대상자는 교육훈련 소집통지서와 신분증을 가지고 지정된 교육장에 입실해야 하며 부득이한 사유로 교육을 받을 수 없을 때에는 국민재난안전포털 홈페이지에서 참석 가능한 일자를 확인하여 교육에 참여하면 된다.

 

민방위대원이 아니더라도 응급처지(심폐소생술)체험, 지진 안전체험, 화재 안전체험 등 생활안전 체험 교육을 희망하는 시민(단체)은 서울시 민방위교육장(02-975-5315)으로 교육을 신청하여 참여 할 수 있다.

 

서울시 비상기획관은 서울형 민방위교육을 통해 민방위대원이 실생활과 밀접한 교육을 받고, 내 가족과 내 이웃을 지킬 수 있는 안전 파수꾼으로서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우신 시민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사회

생활IT
주간청소년유튜브방송

 Radio 세나청(매주 화요일 오후5시) 
"세상에 나쁜 청소년은 없다" 코로나 시대, 청소년상담센터가 라디오를 통해 찾아갑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