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9905
발행일: 2022/10/05 18:49:24  임명국PD
[청소년은 처음이라 시즌3] 검은 유혹 '댈입' 아시나요? / 마음상담소,'10년동안 주말부부로 지낸 사연?'

[청소년종합상담소-청소년은 처음이라]

 

- 시간 : 매주 수요일 오후5~6시 생방송

- 진행 : 임민경

 - 출연 : 박가령 PD, 방신정 상담사, 임지현 상담사

 - 기획&제작 : 관악FM, 관악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지난 9월 28<청소년 종합 상담소> ‘청소년은 처음이라가 방송됐다.

 

이날 청소년 관련 다양한 이슈를 전달하는 청소년 이슈What코너에서는 청소년 대상으로 진행하는 문신제거 시술 지원소식과 청소년 사이에서 성행하고 있는 대리입금의 줄임말을 뜻하는 댈입문제에 관한 소식을 전달했다.

이미지클릭 ▶ [청소년은처음이라] 방송 화면


             관악구청, ‘문신제거시술 지원

 

일시적 충동으로 문신 시술 후 후회하고 있는 청소년들에게 문신제거 시술 지원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 9~ 24세 이하 청소년 중 중위소득 기준 72%이내인 청소년만 지원 가능하며, 신청자 중에서도 시술가능 여부를 협약병원에서 확인 후 위원회 심의를 거친 후 지원 대상자가 정해지게 된다.

 

본인이 해당 대상인지 확인하고 싶은 청소년은 노인청소년과 02-879-6172로 문의 하면 된다.


            검은 유혹  댈입’  또 다른 학교 폭력 만들어...

 

대리입금을 댈입이라는 용어로 칭하며 불법 대출 문제가 청소년들 사이에서 증가하고 있다.


대리입금은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는 SNS를 통해 이뤄지는데 청소년들이 콘서트 비용마련, 게임 아이템 구매, 굿즈 구입 등 단기간에 필요한 소액을 SNS를 통해 빌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리입금업자들은 이자, 연체료 대신 수고비’,‘지각비등의 거부감이 덜한 단어를 사용하고, 아이돌 사진 등을 프로필 사진으로 쓰면서 또래 간에 가볍게 오고가는 금전 거래 인 것처럼 가장하지만 실질적으로는 대출금의 20~50%를 이자로 요구하는 고금리 대출을 청소년들에게 행하는 것이다.

 

단순히 금전적인 피해뿐만 아니라, 여성청소년들의 경우 신분을 확인하겠다는 이유로 가족 및 친구의 연락처를 요구해, 돈을 갚지 못할 경우 그것을 빌미로 협박을 하고, SNS에 개인 정보를 노출시키는 문제도 발생하고 있다


또한 청소년 스스로가 용돈벌이를 위해 대리업자가 되어 고리대금 형태로 친구의 돈을 갈취하는 진화된 형태의 학교폭력으로 이어지는 경우도 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 20년부터 올해 8월까지 접수된 대리입금 광고 제보 건수는 8,520건에 달하지만, 피해신고는 5건에 불과하다. 청소년층을 대상으로 발생하다보니 피해자들의 적극적인 신고가 이뤄지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이와 같은 이유로 도움이 필요한 청소년들은 꼭 학교전담경찰관 또는 선생님, 부모님 등 주위에 도움을 요청해야 한다.


이미지클릭 ▶ [마음상담소]

 

   주말부부/주말부녀, ‘우리가족이야기

   10년간 떨어져 지낸 사연, "지금의 내가 있을 수 있었다'

 

청처라 2부 순서는 상담사와 함께 게스트의 고민을 듣는 마음상담소로 꾸며졌다.


이날 게스트로는 아동 도서 작가이자 학부모 기자단으로 활동하는 학부모와 대학 1학년생인 자녀가 함께 출연했다.


두 모녀는 "3년 간 주말부부,주말부녀로 지내고 있다. 7년간은 아빠의 베트남 출장으로, 3년 간은 주말부부/주말부녀로 보내고 있어 무려 10년간 떨어져 지내고 있다."며 사연을 전했다.

이미지클릭 ▶ 마음상담소 게스트 엄마와 딸


해당 사연에 대해 첫째 딸은 "아빠가 출장을 갔을 때부터 집안의 가장이라 생각하고 이를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다 오히려 책임감이 생겨서 스스로 하고 싶은 것을 하고 잘 지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어머니는 지난 10년에 대해 두 자녀에게 본인이 작가로서 일을 매진하기도 하고, 혼자 교육적인 면을 담당하다 보니 너무 엄격하게 했었던 것 같다며 시간을 되돌릴 수 있다면 "더 좋은 엄마 더 잘해줄 수 있는 엄마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관악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9세부터 24세까지 상담을 진행하고 있어 가족과의 관계부터 개인의 고민까지 상담을 원하는 청소년 누구나 상담을 받아볼 수 있다. 또한 부모의 경우 청소년 자녀양육에 관련된 문제라면 부모 상담을 받아 볼 수 있다.

 

[청소년종합상담소] ‘청소년은 처음이라프로그램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관악FM 홈페이지(http://www.radiogfm.net), 관악 FM , 팟빵을 통해 다시 들을 수 있고, 유튜브 채널 관악 FM, 페이스북 관악 FM 페이지를 통해 보이는 라디오로 다시 보기 할 수 있다. 



임명국PD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뿌리재단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