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8320
발행일: 2021/08/20 15:55:02  김우신
관악구 2022년 6월, 청년과 어르신 1인가구 위한 '세대통합형 맞춤형 임대주택' 들어선다.

관악구에 오는 20226, 청년과 어르신 1인 가구를 위한 세대통합형 맞춤형 임대주택이 들어선다.

 

관악구는 서울시 최초로 1인 가구를 위한 세대통합형 맞춤형 임대주택 공급을 추진, 지난 7SH서울주택도시공사 매입심의위원회 심의가 통과됐다고 밝혔다.

 

구는 구정운영 4개년 계획을 수립하고, 청년주택 확충, 맞춤형 주거 복지정책을 목표로 수요자 맞춤형 임대주택 공급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지난해 10SH서울주택도시공사와 수요자 맞춤형 임대주택 공급·관리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으며, 무주택·저소득 청년과 예술인들의 안정적인 거주와 행복 증진을 위해 난곡동과 미성동, 대학동에 임대주택 3개소를 준공했다.

 

이어 구는 SH공사와의 지속적인 연계를 통해 지난 62021년 제 2차 매입임대주택 공고에 접수된 일반 매입 임대주택을 건축주와 협의해 구민을 위한 수요자 맞춤형 임대주택으로 전환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임대주택 유지를 위해 서울시와 긴밀히 연계하여 새로 건축하는 임대 주택을 어르신과 청년을 위한 1인 가구 세대통합형 임대주택으로 추진하기로 협의했다.

 

이처럼 맞춤형 임대주택을 위한 구의 다양한 방향 모색의 결과 오는 20226, 조원동에 어르신과 청년을 위한 맞춤형 임대주택 88호가 들어서게 될 예정이다.

 

입주 후에는 커뮤니티 공간을 활용해 어르신과 청년들이 함께 어울리며 입주자 간 소통·교류를 통해 지역 사회와 화합하는 임대주택을 만들어 가게 된다.

 

구 관계자는 맞춤형 임대주택은 특히 임대조건이 시중시세의 50%이하로, 임대기간 2년 이후 입주자격 유지 시 재계약이 가능해 경제사정이 어려운 어르신과 청년들의 저렴하고 안정된 주거지 마련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김우신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