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2386
발행일: 2024/06/10 12:21:31  윤석훈
관악구, 저축액을 두 배로 돌려주는 ‘희망두배 청년통장 및 꿈나래통장’신청하세요
6월 10일부터 21일까지 희망두배 청년통장 656명, 꿈나래통장 18명 모집 … /‘희망두배 청년통장’ 저축액의 100% 적립, ‘꿈나래 통장’저축액의 50~100% 매칭 적립

관악구청 전경
 

관악구(박준희 구청장)가 근로청년과 저소득 가구의 자립을 돕기 위한 자산형성지원사업인 ‘2024년 희망두배 청년통장 및 꿈나래통장신규 참가자를 모집한다.

 

희망두배 청년통장은 일하는 청년들이 23년 간 꾸준히 저축하면 본인 저축액의 2배 이상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매 월 15만원을 2~3년 간 저축하면 본인저축액의 100%를 서울시 예산과 민간재원으로 추가 적립해주는 방식이다.

 

가입 대상은 서울시에 거주하는 만18~34세 이하의 근로 중인 청년으로, 소득기준은 본인 근로소득 세전 월 255만 원 이하 부양의무자(부모 또는 배우자) 소득이 연 1(세전 월평균 834만원) 미만 재산 9억 미만이어야 한다.

 

꿈나래통장은 자녀 교육비 마련이 필요한 저소득 가구가 3년 또는 5년 간 저축하면 서울시가 저축액의 50%~100%를 매칭해 적립해주는 사업으로, 만기 시 본인 저축액의 1.5~2배 이상을 받을 수 있다.

 

가입대상은 만 14세 이하 자녀를 키우는 중위소득 80% 이하 가구이며, 3자녀 이상 가구에는 기준 중위소득 90% 이하(4인 가구 기준 월 515만 원)로 기준을 완화 적용한다. 기초수급자(생계,의료)1:1, 주거, 교육급여 수급자 또는 비수급자는 1:0.5 매칭 비율로 서울시에서 지원금을 적립한다.

모집기간은 610일부터 21일까지이며, 모집인원은 희망두배 청년통장 656꿈나래통장 18명이다.

 

희망두배청년통장은 서울시 복지재단 자산형성지원사업 홈페이지(account.welfare.seoul.kr)에서 온라인 접수 또는 주소지 동 주민센터에 직접 방문 접수 가능하다.

 

꿈나래 통장은 주소지 동주민센터로 우편 또는 방문 접수가 가능하다.

 

서류심사와 신용조회 등을 거쳐 최종 결과는 1015()에 서울시 복지재단 자산형성지원사업 홈페이지와 관악구청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구 관계자는 많은 사회초년생들의 안정적인 사회 정착과 자립에 필요한 자산 마련을 위해 다양한 자산형성 사업을 준비하고 있으며, ‘으뜸관악 청년통장에도 청년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청년들과 저소득가구가 자립할 수 있도록 관악구가 큰 힘이 되겠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복지재단 홈페이지 또는 관악구청 홈페이지[뉴스소식고시공고]에서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윤석훈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신문링크
관악뉴스링크
관악뿌리재단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