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1901
발행일: 2024/02/20 19:08:41  윤석훈
관악구민이면 누구나 자동 가입되는 ‘2024 자전거 보험’ 운영
올해 사고진단위로 보상금액 증액으로 구민 혜택 확대

코로나19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 문화 확산으로 개인 이동수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기후위기로 인한 친환경 이동 수단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자전거가 주목받고 있다. 하지만 자전거 이용 인구 증가율에 비례하여 자전거 안전 사고 역시 최근 들어 더욱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관악구(구청장 박준희)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구민 모두 안전하게 자전거 이용할 수 있도록 관악구민 자전거보험을 운영한다.

 

자전거보험은 구민이 안심하고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예기치 못한 사고로 인한 경제적 부담을 절감하고자 지난해 처음 도입되었다.

 

관악구민 자전거보험은 관악구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구민이라면 누구나 별도의 가입 절차 없이 자동으로 가입되며, 보장 기간은 올해 210일부터 내년 29일까지 1년간이다.

 

보장내용은 지역에 상관 없이 자전거를 직접운전하던 중에 일어난 사고, 자전거를 운전하지 않고 탑승 중에 일어난 사고, 도로 통행 중 다른 자전거로부터 입은 사고에 대해 보장받을 수 있다.

 

보장범위는 자전거 사고로 인한 사망과 후유장애 시에는 최대 1,000만원까지 보상되고, 6일 이상 입원 시에는 20만 원의 입원위로금이 추가로 지급된다.

 

또한, 자전거 교통사고로 4주 이상의 치료를 요하는 진단을 받은 경우, 사고진단위로금이 최초 1회 지급된다. 특히, 올해는 지난해 대비 사고진단위로금 보상금액을 10만 원 증액하여 치료기간(4~8주 이상)30만 원부터 70만 원까지 차등으로 지급되어 구민 혜택이 확대되었다.

 

이외에도 구민은 자전거 사고로 인한 벌금 최대 2,000만 원 변호사 선임비용 최대 200만 원 교통사고 처리 지원금 최대 3,000만 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자전거보험은 사망 후유장애 상해, 입원위로금에 대해 개인적으로 가입한 타보험과 중복 보장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구민들의 만족도가 높다.

 

보험료를 청구하고자 하는 구민은 관악구와 계약된 보험사에 직접 문의 후 청구서와 진단서 등 구비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지난해와 변동된 보장범위, 청구방법, 보험사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향후 배포될 홍보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구민들이 보다 안전하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도록 올해도 관악구민 자전거보험을 도입했다라며, ”탄소중립 목표 달성을 위한 개인 실천 방법 중 하나인 자전거 이용 문화 활성화 뿐 아니라 구민의 안전을 위한 정책까지 끊임없이 고민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공공자전거 무료대여소 운영 자전거 수리센터 운영 자전거 교육장 운영 등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관악구 자전거보험 안내문


윤석훈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신문링크
관악뉴스링크
관악뿌리재단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