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0530
발행일: 2023/03/14 13:11:59  윤석훈
관악구 주민 소통 공간 ‘관악청(聽)’ 전면 재개방
구청 1층 개방 공간서 매주 목요일 ‘구청장과 함께하는 소통데이트’로 민원상담

관악청에서 민원상담하는 박준희 구청장과 주민들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구청장과 구민이 소통하는 대표 공간 관악청()’을 전면 재개방했다.

 

관악구는 201811월 구청사 1136.34규모의 카페형 열린구청장실 관악청()’을 조성해 매주 목요일 구민 누구나 구청장을 만나 민원상담을 하고 이웃끼리 모여 담소를 나누는 열린 공간으로 운영해왔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산과 사회적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민원상담이 있는 날에만 관악청을 제한적으로 운영해왔으나 최근 실내 마스크 착용 권고 등 방역수칙이 완화됨에 따라 전면 재개방했다.

 

다시 열린 관악청에서는 구청장과 함께하는 소통데이트도 활발히 운영되고 있다. ‘구청장과 함께하는 소통데이트는 매주 목요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구민 누구나 사전 접수를 통해 구청장을 만나 대면 상담할 수 있다.

 

이외에도 관악청에 있는 열린민원실은 업무시간 중 상시 운영해 언제든지 민원 상담을 받을 수 있고 정보존에서는 PC를 이용해 온라인민원 신청이나 급한 업무 처리도 할 수 있다.

 

한편 관악청 옆에 자리한 용꿈꾸는 작은도서관에서 도서를 대여해 책도 볼 수 있고 계단을 통해 2층으로 올라가면 지역 예술인들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갤러리 관악도 있다.

 

구는 다양한 공간을 활용해 구청을 민원 해결만을 위한 곳이 아니라 주민들이 소통하고 휴식하며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공간(空簡)’으로 만들어 나가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관악청이 주민 누구나 소통할 수 있는 관악구의 대표 소통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주민과 끊임없이 대화하며 소통의 가치를 실현하고 주민 삶의 질을 높이는 공간 조성에도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윤석훈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뿌리재단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