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20368
발행일: 2023/01/26 12:07:44  강민건PD
‘2023 달라지는 관악생활’- 더 큰 강한 경제 ‘혁신경제도시 관악’으로 도약한다

이미지 클릭 ▶ 창업 HERE-RO 1 조감도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침체된 지역경제를 신속히 회복하고, 혁신경제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올해 경제·일자리 분야에 131억 원의 예산을 투입, 총력을 다한다.

 

우선 기존 구축한 관악S밸리 기반을 공고히 하고, 벤처·창업정책을 지속 확대해 1,000개 이상의 벤처기업 유치를 위한 관악S밸리 2.0을 본격 추진한다.

 

이를 체계적이고 종합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전문기관인 관악 중소벤처진흥원설립을 위해 올해 전문기관 용역을 진행, 타당성 조사, 기본계획 수립 등 관악구 실정에 맞는 사업모델을 도출한다.

 

창업인프라 확충도 지속해나간다. ‘창업 HERE-RO 1’서울대학교 연구공원 943동 창업공간은 올해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서울대벤처타운역 일대 청년벤처창업공간도 설계 중이다.

 

이 외에도 서울대벤처타운역 바이오 클러스터 조성, 공유오피스 유치, 캠퍼스타운 종합형 사업 등 공공·민간 기업과 연계한 창업공간 조성과 운영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관내 소재 기업에 대한 투자와 자금 지원도 확대한다. 59억 원 규모의 ‘(가칭)관악S밸리 기업 지원 펀드를 조성하고, 7년 이내 벤처·창업기업에 최대 5천만 원까지 사업화 자금을 지원하는 스타트업 스케일 업사업도 확대한다.


이미지 클릭 ▶ 관악구 관내 전통시장에서 주민들이 장을 보고 있다

 

구는 지역경제의 모세혈관인 골목상권과 전통시장도 꼼꼼히 챙긴다. 지난해 골목형 상점가로 지정한 강남골목시장, 영림시장을 비롯한 5곳의 골목형 상점가 지원을 강화하고, 소외된 상권을 지속 발굴·발전시킨다.

 

주요 골목상권 10개소에 향후 4년간 총 30억 원을 추가로 투입해 특색있는 테마골목으로 만드는 권역별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을 지속하며, 올해는 상인스터디 그룹 활동지원과 제2기 상인대학 운영을 추진한다.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관악구 대표사업인 관악형 아트테리어 사업은 올해 300개소 이상의 점포에 혜택을 지원하고, 연이율 0.8%관악구 중소기업 육성기금30억 규모로 지원한다.

 

아울러 전통시장 경영·시설 현대화, 상권이용 촉진 통합이벤트, 관악사랑상품권 발행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보탬이 되는 정책들도 지속한다.

 

구는 정보 부재로 사업참여를 못한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해 ‘2023년도 관악구 골목상권·소상공인 지원사업 안내책자를 발행했으며, 책자는 구 홈페이지 및 동주민센터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서민생활 안정과 좋은 일자리 만들기에도 앞장선다. 올해 구의 일자리 창출 목표는 11,000명으로 강감찬 관악형 민생안정 일자리 500, 서울시민 안심일자리 720, 자활근로사업 1,100, 노인일자리 3,738, 장애인일자리 151명 등 고용 취약계층에 맞춤형 공공일자리 7,100여 개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강감찬 관악형 민생안정 일자리는 2년간 정부에서 대규모로 추진한 희망근로 사업의 종료에 대비해 구비를 투입, 지난해 한시적으로 추진한 사업이었으나 경기침체가 장기화됨에 따라 올해도 500명을 선발하기로 했다.

 

또한 단기임시적이라는 한계를 가진 공공일자리를 벗어나 양질의 장기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관악 일자리 행복주식회사 설립을 추진한다.

 

지난해 처음 시행한 관악형 중소기업 인턴십은 규모를 확대하며,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해 성공적으로 추진한 취업박람회는 올해도 진행한다.

 

한편 구는 더불어 행복한 경제도시 관악을 만들기 위한 민선8기 일자리대책 종합계획을 수립공시했으며, 4년간 혁신상생포용 일자리 45천개 창출과 202162.4%였던 고용률을 2026년까지 65%로 향상시키겠다는 목표를 설정했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경제·일자리 정책으로 주민의 삶과 행복지수를 높여 주민이 행복한 관악, 주민이 잘사는 관악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강민건PD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OBS라디오 with 관악FM
관악뿌리재단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