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4643
발행일: 2018/11/22 23:11:47  박현숙PD
관악청(聽), 개소 다음날 "차 한 잔 할까요?"

 

 

관악청() 개소식 이후 첫날 오전 풍경.

열린민원실 앞 Cafe형 주민쉼터에서 주민들이 삼삼오오 모여 담소를 나누는 편안한 모습을 보였다.

 

21일 개소식 이후 박준희 구청장과 현장민원인과의 첫 소통이 될 오늘 목요일 만남은 아쉽게도 지방자치단체장회의 일정으로 한 주 뒤로 미뤄지게 됐다.

 

관악청()은 구민의 목소리를 귀담아 듣기 위해 조성된 열린 소통 공간으로 관악구청 1층에 마련됐다. 136.34규모로 주민 누구나 드나들며 쉬어 갈 수 있는 Cafe형 주민 쉼터와 열린구청장실인 소통실, 열린민원실로 이뤄져 있다.

 

박준희 구청장과 직접 소통하는 주민소통날은 화요일·목요일이며, 오후 2~5시까지 운영한다.

 

 


박현숙PD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