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radiogfm.net/news/18212
발행일: 2021/07/20 17:48:26  임민경
관악구, 공동주택 관리비용 최대 2천 500만 원까지 지원

관악구가 공동주택의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과 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공동주택 관리비용 지원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공동주택 관리비용 지원 사업은 노후화된 공동주택 공용시설물의 유지관리 등에 필요한 비용을 구에서 일부 지원하는 사업으로, 공동주택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주민화합과 이웃 간 소통 활성화에 기여하는 사업이다.

 

특히 구는 올해 사업 예산을 지난해보다 5천만 원 증액된 4억 원을 편성해 세대수 규모에 따라 상한액을 차등 적용하여 단지별 총 사업비의 50% 이내, 최대 2500만 원까지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공동주택 143개 단지이며, 주거환경이 열악한 소규모 단지와 중점관리시설 C등급 이하의 안전 위험 요인이 있는 공동주택의 시설물 보수보강 사업은 예산의 20%를 우선 지원한다.

 
[공동주택] 신규 사업인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 설치 모습
 

지원내용은 단지 내 가로등 보수, 경로당, 어린이 놀이터 등 공용시설물 유지보수, 실내외 체육시설 등 주민공동시설 개보수 등이다.

 

아울러 올해는 경비원 인권보호 조례 제정에 따라 경비원 기본시설 보수관련 사업을 새롭게 지원 대상에 포함해 경비원의 근무 공간, 휴게실, 난방시설 등의 보수비용을 지원, 경비 근로자의 안전사고 예방과 열악한 근무환경을 개선코자 노력한다.

 

또한 공동주택 화재발생 시 옥상대피 중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옥상 출입문 자동개폐장치 설치도 신규 지원 사업으로 포함해 올해 4개 단지에 설치할 계획이다.

 

구는 올해 지역 내 28개 단지, 36개 사업을 지원 대상으로 선정했으며, 단지별 지원 사업 시행 및 준공 정산 등 진행상 문제가 없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구는 지난해 28개 단지에 3억여 원을 지원해 공용시설물 보수, 균열 보수 및 재도장, CCTV 교체 등 42개 사업을 시행, 공동주택의 쾌적한 주거환경개선에 기여한 바 있다.


임민경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관악청소년상담복지센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