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5431
발행일: 2019/07/10 13:39:13  김우신 기자
관악구, 저장강박증 및 거동불편 가구 집청소 돕는다

관악구가 올해 연말까지사회적 고립가구 청소 및 정리지원 사업에 나선다고 밝혔다.

                                 

사회적 고립가구 청소 및 정리 지원사업은 저장강박증으로 인해 일상생활 및 사회적 관계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을 대상으로, ‘폐기물처리, 소독, 도배·장판, 정리수납 서비스등 종합적인 청소·정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주거환경 개선 사업이다.

                         
지난 27일 대상자 집에 방문해 청소하고 있는 모습
 

청소나 정리를 하지 않은 채 계속해서 물건을 쌓아두게 되면 화재 같은 사건·사고시 더 큰 위험에 노출될 수 있으며, 쌓아 놓은 물건과 쓰레기에서 악취와 벌레가 발생해 이웃과도 갈등을 유발하게 되는 문제를 낳게 된다.

 

구는 이러한 문제를 사전에 방지하고자, 지난 3월 서울시 시민참여예산인 깨끗한 우리집 사업공모에 신청, 27백만 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사회적 고립가구 청소 및 정리 지원사업추진에 나선 것이다.

 

구에 따르면, 지난달 민원으로 접수된 첫 대상 가구를 선정하여 청소와 정리를 실시했으며, 앞으로 최소 10가구 이상 지원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업 지원 대상은 집주인과 본인이 동의한 가구 중 중위소득이 50%이하거나 통합사례관리 대상 중인 가구로, 본인·집주인·이웃 등 서비스가 필요한 주민이 해당 동주민센터로 신청 의뢰 하면 된다.

 

특히, 구는 청소 및 정리뿐만 아니라, 서비스 대상 가정의 복지 욕구를 파악하고, 더 나아가 저장강박증 가구의 경우 정신과적 치료를 위해관악구 정신보건복지센터와 연계하여 맞춤형 복지 서비스도 지원할 예정이다.

 



김우신 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