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5339
발행일: 2019/06/14 15:35:07  김우신 기자
서울시, 초미세먼지 화학성분이 우리건강에 미치는 영향 연구시작

서울시 보건환경 연구원과 국무총리 산하 국책연구기관인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이 초미세먼지(PM2.5)를 구성하는 다양한 화학성분들이 우리 건강에 어떤 영향을 미치느냐에 대한 연구를 시작한다.


서울시 보건환경 연구원은 초미세먼지 구성 성분에 따른 건강 영향에 대한 공동연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초미세먼지로 인한 시민들의 건강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정책 수립을 위한 과학적 근거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그동안의 미세먼지 저감정책 연구가 배출원이나 기여도를 중심으로 추진돼왔다면 이번 연구는 시민 건강에 집중해 어떤 성분이 사망률에 큰 영향을 미치는지 등을 분석해 관련 정책 수립을 이끈다는 목표다.

 

연구는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대기질통합분석센터)이 보유한 초미세먼지 구성성분 측정.분석 자료를 제공하고,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환경위해연구실)이 이 자료를 활용해 초미세먼지 성분에 따른 건강 영향 평가연구를 추진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와 관련 서울시 보건환경 연구원은 14() 13시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양 기관 간 연구교류 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공동 연구사업 발굴.협력뿐 아니라 세미나.포럼.워크숍 등 학술 행사 공동 개최 연구과제 자문.심의 및 공동 현안에 대한 상호자문 등 인적자원 교류 연구관련 정보자료 공유 및 시설의 공동 활용 등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상호협력할 계획이다.

 

한국환경정책 평가연구원장은 건강 중심의 미세먼지 관리를 위해 성분의 특성과 건강 영향을 정략적으로 평가하고자 한다고 공동연구를 소개하면서 연구 결과를 토대로 향후 건강에 피해가 큰 미세먼지 성분을 우선적으로 줄일 수 있는 정책 추진의 근거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서울특별시보건환경연구원장은 미세먼지는 50개가 넘는 화학성분들로 구성되어 있고 발생원에 따라 그 성분이 차이가 있다라면서 미세먼지 정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구성 성분이 우리 건강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기초적인 연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우신 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사회

생활IT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