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radiogfm.net/news/14943
발행일: 2019/02/19 17:48:23  박현숙기자
서울시, 주택밀집지역 ‘주차장 건설’ 적극 추진

서울시가 주택밀집지역의 열악한 주차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주차장 마련에 적극 나선다.

 

서울시가 올해부터 주차장 건설 지원 대상의 문턱을 낮추고, 지원금 비율도 최고 100%까지 대폭 늘려 ‘22년까지 총 6,642대가 주차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시는 특히 시급한 비강남권역의 주택가 주차여건 개선에 힘을 쏟아, ‘22년까지의 목표치 중 63%(4,200)를 비강남권에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남3구에 비해 비강남권역 주차장 확보율은 10% 가량 낮은 실정이다.

 

서울시는 비강남지역의 가용부지가 대부분 시비지원대상이 아닌 60억 미만의 소규모 사업인 점을 감안해, 소규모 주차장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시비 보조 심사 대상을 사업비 60억 이상 주차장에서 20억 이상 사업으로 확대했다.

 

, 서울시는 기존 최대 70%까지 지원하던 주차장 건설비용을 최대 100%까지 늘렸다. 최초 지원은 기존과 동일하게 30~70% 범위에서 지원하되, 추가로 10~30%를 지원하는 방식이다.

 

올해는 서울시내 총 62개소 2,922개 주차면 건설에 시비 지원해 17개소 765면을 완공해 주차환경이 열악한 주택가에 주차공간을 확보하여, 이용시민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고홍석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주택밀집지역 주차장 확보율이 향상되면 주민들의 생활편의 개선은 물론, 불법 주정차가 야기하는 긴급차량 진입곤란문제, 운전자의 시야를 가려 발생하는 보행자 사고 등 안전문제 해결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주차난이 심각한 지역을 우선 고려해 지역 간 균형 있는 주차여건 개선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박현숙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사회

생활IT
gFM 지역생활정보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