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radiogfm.net/news/13526
발행일: 2017/12/27 11:45:04  박현숙기자
관악구, 9곳 범죄예방디자인적용 ‘안심골목길’ 조성

관악구가 범죄예방디자인(CPTED)을 적용한 ‘안심골목길’을 조성했다.

 

이번에 조성된 대상지는 총 9곳으로, 봉천지역은 장군봉5길 30-8(청룡동) 일대, 남부순환로246나길 21(인헌동) 일대, 관악로12길 47(낙성대동) 일대, 행운1나길 25(행운동) 일대다.

 

신림지역은 문성로 198-1(신원동) 일대, 난우12길 26(미성동) 일대, 난곡로74길 52(신사동) 일대, 조원로4길 30(조원동), 복은6길 20(서림동) 일대로 주민 안전에 취약한 지역이다.

 

우선 주민들과의 심층인터뷰와 설문조사를 통해 마을 내 두려움을 느끼는 곳을 지도에 표시한 ‘범죄두려움 지도’를 제작하고, 이 지도를 토대로 안심골목길 안전 솔루션을 개발해 활용했다.

 

각 동별 지역 특성에 맞게 방범모듈과 CCTV 시인성 강화를 위한 특화 디자인, 범죄심리를 위축시키는 미러시트, 틈새공간 진입금지사인을 설치, 주민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게 했다.

 

구 관계자는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한 소음방지 조명과 보행 환경개선 특화 디자인도 개발해 적용했다.”며 “어둡고 칙칙한 골목들을 밝고 온화하게 디자인하는데 힘을 쏟았다.”고 설명했다.

 

한편, 관악구는2014년 행운동 범죄예방디자인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2015년에 난곡동 합실안전마을과 삼성동 안심골목길을 조성하는 등 현재까지 16개동 18개소에 안심골목길을 조성했다.


박현숙기자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독자의견 (총 0건)
   
제     목
의견내용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